박종진 과거 발언 화제 "이준석 당대표 되면 업고 63빌딩 올라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준석이 당 대표가 되자 박종진 전 채널A 앵커의 "당 대표 되면 업고 63빌딩 등반하겠다" 발언이 화제다. /사진=JTBC 캡처
이준석이 당 대표가 되자 박종진 전 채널A 앵커의 "당 대표 되면 업고 63빌딩 등반하겠다" 발언이 화제다. /사진=JTBC 캡처
이준석 후보가 국민의힘 새 당대표가 되자 박종진 전 채널A 앵커의 발언이 주목받았다.

2018년 7월 방송된 JTBC 시사예능 프로그램 '썰전'에는 이 대표와 박 전 앵커가 출연했다. 두 사람은 당시 바른미래당 소속으로 '보수의 길을 묻다'라는 주제로 토론을 했다.

이 대표는 "저는 전업 정치인이라 이제 성과를 내야 한다"며 "제게 주어진 사명이 있다면 보수를 젊게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라며 당시 바른미래당 당권에 도전하는 마음가짐을 전했다.

그는 "이번에 당대표가 되면 (박종진 앵커를) 비서실장으로 임명할 거다. 택배로 임명장 보낼 거다"라며 농담했다. 이에 박 전 앵커는 "(당선되면 이준석을 업고) 계단으로 63빌딩을 올라가겠다"며 응수했다.

누리꾼들은 이준석이 새 당대표가 돼 "박 전 앵커가 이 대표를 업고 63빌딩을 올라가는 것을 볼 수 있겠다"며 웃음을 감추지 않았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