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3' 엄기준, 안연홍 배후였다…최예빈 서울음대 입시 '실격'(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펜트하우스3' 캡처 © 뉴스1
SBS '펜트하우스3'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펜트하우스3' 최예빈이 서울음대 입시에서 실격 처리됐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3'에서 하은별(최예빈 분)은 엄마 천서진(김소연 분) 없이 진분홍(안연홍 분)에게만 의지한 채 서울음대 입시를 치렀지만 실기 도중 휴대전화가 울리며 실격됐다. 진분홍이 주단태(엄기준 분)의 지시를 받고 움직인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이날 주석경은 유제니(진지희 분)에게 아빠 유동필(박호산 분)의 살인을 일부러 알렸다. 유제니는 마음을 다잡고 시험을 보려 했지만, 주석경은 '유제니 아빠는 살인자!'라는 메시지로 그를 불안하게 만들었다. 결국 유제니는 시험을 망쳤다.

주단태는 주석경과 주석훈(김영대 분)의 서울음대 입시에 미리 손을 써놨다. 하지만 주석훈은 화장실에서 마주친 심사위원이 자신을 알아보자 분노, 시험을 포기했다.

배로나(김현수 분)는 완벽한 실력을 뽐내며 심사위원들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어 하은별의 차례. 그러나 갑자기 휴대전화 벨소리가 울렸다. 노래를 잘 부르고 있던 하은별은 실격 처리를 당했다.

하지만 이 휴대전화는 자신의 것이 아닌 배로나의 휴대전화였다. 하은별은 당장 배로나에게 달려가 "배로나! 이 방법 밖에 없었어?"라며 분노했다. 배로나는 "너 미쳤어, 왜 이래!"라며 황당해 했다. 하은별은 "너 때문에 나 실격 처리 됐다. 이딴 치사한 방법으로 복수를 해? 이의 제기할 거야. 부정 행위한 건 너니까 너도 탈락이야!"라고 소리쳤다.

그러나 진분홍의 짓이었다. 진분홍은 주단태에게 메시지를 보내 '하은별 실격 처리'라고 알렸다. 이후 주단태는 딸 주석경에게 "배로나도 실격 처리될 거야"라고 말했다. 주석경은 "근데 누구한테 시킨 거냐"라고 물었지만, 주단태는 비밀이라고만 답했다.

방송 말미에는 백준기(온주완 분)가 등장했다. 그는 바로 주단태를 죽이려 했다. 하지만 이때 심수련이 나타나 "너 백준기 맞지? 정체가 뭐야. 저기엔 내 딸이 있어. 눈앞에서 아빠가 죽는 걸 보게 해선 절대 안돼"라며 막아섰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2.13상승 2.8118:01 06/14
  • 코스닥 : 997.41상승 6.2818:01 06/14
  • 원달러 : 1116.70상승 5.918:01 06/14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4
  • 금 : 71.18상승 0.4718:01 06/14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 [머니S포토] 30대 당대표 '이준석' 박수속에 국힘 의총 참석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언급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이준석 체재 국민의힘 첫 최고위
  • [머니S포토] E스포츠 경기장 방문 이낙연, 팀 유니폼 앞에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