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선제골' 올림픽대표팀, 가나에 전반전 1-0 리드… 김진야 퇴장 악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상민이 12일 오후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가나와의 평가전에서 전반 18분 헤딩으로 선제골을 기록했다. /사진=뉴스1
이상민이 12일 오후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가나와의 평가전에서 전반 18분 헤딩으로 선제골을 기록했다. /사진=뉴스1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올림픽축구 대표팀이 가나와의 평가전에서 전반을 1-0으로 앞선 채 마쳤다. 다만 김진야의 퇴장이 나오면서 어려운 후반전을 예고했다.

한국은 12일 오후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가나와 평가전을 치르고 있다. 전반전을 마친 현재 한국은 전반 18분에 터진 이상민의 선제골을 힘입어 1골차로 리드하고 있다.

김학범 감독은 4-2-3-1 형태로 선발 라인업을 구축했다. 조규성이 최전방 공격수로 나섰고 공격 이선에는 이승우, 김진규, 엄원상이 출장했다. 2명의 수비형 미드필더는 정승원과 이수빈이 맡았다. 수비라인은 왼쪽부터 김진야, 김재우, 이상민, 이유현이 책임졌고 골문은 안준수가 지켰다. 올림픽 대표팀에 합류한 이강인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
다.
한국은 전반 초반부터 공격진영에서부터 강력한 압박을 시도하며 공격을 주도했다. 특히 역습 상황에서는 스피드가 뛰어난 엄원상은 물론 양쪽 풀백들도 적극적으로 공격에 가담하며 위협적인 장면을 연출하기도 했다.

선제골은 세트피스 상황에서 나왔다. 공격진영 왼쪽에서 얻은 코너킥이 반대쪽으로 흘렀고 이유현이 문전으로 올려준 크로스를 이상민이 헤딩으로 선제골을 만들었다.

퇴장은 전반 39분에 나왔다. 공격진영에서 김진야가 거친 태클로 반칙을 범했다. 당초 이 장면은 반칙으로 선언됐다. 하지만 김진야는 비디오판독(VAR) 결과 퇴장을 당하면서 일찌감치 그라운드를 떠났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