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범 감독 "선수들 스스로 힘들게 만들어, 판단 착오로 꼬일 수 있다"

김진야 퇴장 악재 속에 가나 3-1 제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2일 오후 제주도 서귀포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U-24 올림픽 축구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에서 김학범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021.6.12/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12일 오후 제주도 서귀포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U-24 올림픽 축구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에서 김학범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2021.6.12/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가나 올림픽 대표팀을 상대로 완승을 거뒀지만 김학범 올림픽 대표팀 감독의 표정은 썩 밝지 않았다. 이른 시간에 나온 김진야(서울)의 퇴장으로 다양한 테스트를 하려던 김 감독의 계획도 틀어졌다.

24세 이하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은 12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가나와의 평가전에서 3-1로 이겼다.

전반 18분 이상민(서울 이랜드)이 헤딩 결승골을 터트렸고, 후반에도 이승모(포항), 조규성(김천상무)이 추가 골을 넣으며 기분 좋은 승리를 따냈다.

다만 아쉬운 장면도 있었다.

선제골을 넣고 상대를 몰아치던 한국은 전반 40분 김진야가 비디오판독(VAR) 끝에 레드카드를 받으며 수적 열세에 놓였다.

가나와의 2차례 평가전을 통해 모든 선수를 기용하며 옥석가리기를 하려던 김 감독의 구상이 꼬이는 순간이었다. 김 감독은 급하게 후반 시작과 동시에 양 쪽 풀백을 교체하며 전술 변화를 가져갔다. 대표팀은 후반에 2골을 더 넣으며 이겼지만 체력적으로 힘든 경기를 펼칠 수 밖에 없었다.

김 감독은 경기 후 진행된 비대면 기자회견에서 "오늘 경기는 선수들을 체력적으로 힘들게 만들고, 이겨내는 것을 보고 싶었는데, 선수들 스스로 더 힘들게 만들었다. 순간적인 판단 착오로 꼬일 수 있다는 것을 잘 보여준 경기였다"고 꼬집었다.

이날 수확은 수적인 열세 속에서도 어떻게 풀어가야 하는지를 확인한 부분이었다.

김학범 감독은 "1명이 부족할 때 경기를 어떻게 운영해야 하는지 (선수들이) 이해했을 것이다. 우리가 준비한 시나리오가 엉켰지만 거기서 새롭게 준비할 수 있는 것을 실행했다. 그런 부분에서는 선수들이 잘 따라줬다"고 말했다.

12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 전반전에서 김진야가 레드카드를 받고 있다. 2021.6.12/뉴스1 © News1 오현지 기자
12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 전반전에서 김진야가 레드카드를 받고 있다. 2021.6.12/뉴스1 © News1 오현지 기자

김 감독은 후반에 전술 변화를 통해 승리를 거뒀다. 1명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라인을 내리지 않고 공격을 펼친 것이 승리의 원동력이 됐다.

김학범 감독은 "원래 투 스트라이커로 몰아가려 했는데 1명이 없다보니 잘 안됐다"며 "상대가 수적으로 많아도 라인을 내리지 말고 올리라고 주문했다. 상대의 볼을 뺏으면 더 빠른 전개 속도를 내야 한다고 이야기 했다. 어느 정도는 맞아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김학범 감독은 이날 몸이 무거워 보인 이승우(포르티모넨세)에 대한 평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그는 "개별적인 선수 평가는 안 하겠다. 지금은 보는 단계다. 이해해줬으면 한다"고 선을 그었다.

김학범호는 이틀 휴식 후 15일 가나와 2번째 평가전을 갖는다. 이 경기에는 이날 결장한 이강인(발렌시아)을 비롯해 현재 A대표팀에 있는 원두재(울산), 송민규(포항) 등이 합류할 전망이다.

이강인의 결장에 대해서는 "원래 투입 계획이 없었다. 다음 게임에는 오늘 안 뛴 선수들이 출전할 것"이라고 전했다.

나아가 그는 "과정을 만들어 놓고 이겨내는 과정을 볼 것"이라며 "평가전만의 의미가 아니다. 도쿄에 가기 위한 과정이고 연습이다. 힘든 상황을 해결하고 선수들이 어떻게 플레이하는 지를 지켜 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