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7, 100일내 백신 개발 공동행동계획…"제2의 코로나 없도록"

'카비스 베이 선언' 발표 예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 마리오 드라기 이탈리아 총리,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이 11일(현지시간) 영국 콘월 카비스 베이에서 G7 정상회의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 마리오 드라기 이탈리아 총리,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이 11일(현지시간) 영국 콘월 카비스 베이에서 G7 정상회의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가 영국 콘월에서 개최 중인 가운데, 둘째 날인 1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같은 인류·경제적 위기가 반복되지 않도록 하는 '카비스 베이 선언'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영국 공영 BBC가 보도했다.

선언에는 향후 유사한 질병이 발생 시 100일내 백신은 물론 검진과 치료 프로그램을 개발·허가하고, 글로벌 보안 감시 네트워크와 유전자 시퀀싱(염기서열 분석) 역량을 강화하는 공동행동계획이 담길 예정이다.

아울러 산업, 정부, 과학 등 기관 전반에서 도출된 국제 전문가그룹의 보고서와 권고안도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고 BBC는 전했다.

코로나19 대응 계획이 발표되는 만큼 이날 회의에는 안토니오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도 참석한다.

게브레예수스 사무총장은 "세계는 새로운 전염병과 그 위험을 탐지하기 위해 더 강력한 글로벌 감시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