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거 중인 남편 흉기로 살해한 50대 여성 체포…아들이 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박승주 기자 = 별거 중인 남편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5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금천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전날(12일) 오후 9시께 금천구 집에서 남편 B씨(50대)에게 욕설을 들은 뒤 말다툼을 벌이다가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두 사람은 이혼 준비와 함께 별거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자택에는 B씨가 살고 있었고, 다른 곳에 머물던 A씨가 옷가지 등을 가지러 집을 찾았다가 사건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을 뒤늦게 발견한 두 사람의 아들이 경찰에 신고해 A씨가 검거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으며 다음날(14일) 오전 중으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38.79하락 15.6313:15 07/26
  • 코스닥 : 1053.71하락 1.7913:15 07/26
  • 원달러 : 1152.70상승 1.913:15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3:15 07/26
  • 금 : 72.25상승 0.8213:15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국회 국방위, 청해부대 집단감염 긴급현안질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