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둠프리스 결승골' 네덜란드, 우크라이나에 3-2 진땀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덜란드가 14일 오전(한국시각)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유로2020 C조 조별라운드 첫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사진은 둠프리스가 결승골을 넣은 후 환호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네덜란드가 14일 오전(한국시각)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유로2020 C조 조별라운드 첫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사진은 둠프리스가 결승골을 넣은 후 환호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네덜란드가 우크라이나에 진땀승을 거뒀다.

네덜란드는 14일 오전(한국시각)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요한 크루이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유로2020 C조 조별라운드 1차전에서 3-2로 승리했다. 후반 경기 종료 5분을 남기고 터진 둠프리스의 골이 결승골이 됐다.

경기 주도권은 홈에서 경기를 치른 네덜란드가 쥐었다. 데파이를 중심으로 공격진을 구축한 네덜란드는 좌우 풀백이 활발하게 공격에 가담하며 우크라이나 골문을 위협했다. 하지만 전반전에 득점을 만들지 못하며 0-0으로 후반에 돌입했다.

후반 경기 양상도 전반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수비에 중점을 두고 역습 위주로 경기를 풀어간 우크라이나는 몇 차례 슛 기회를 잡기도 했지만 전체적인 주도권은 네덜란드가 여전히 쥐었다.

선제골은 네덜란드가 기록했다. 후반 7분만에 바이날둠이 문전에서 왼발 슛으로 골문을 열었다. 기세가 오른 네덜란드는 후반 13분 베흐호르스트가 추가골을 기록하며 점수차를 2골차로 벌렸다.

하지만 우크라이나 역시 만만치 않았다. 후반 30분 야르몰렌코가 감각적인 왼발 슛으로 만회골을 성공시켰다. 이어 불과 4분 뒤에는 야렘추크가 말리노프스키의 도움을 받아 헤딩으로 동점골을 기록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경기 막판 분위기가 우크라이나쪽으로 향하는 듯 보였다. 하지만 네덜란드는 후반 40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아케의 도움을 받아 헤딩골을 터트려 3-2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날 승리한 네덜란드는 첫 경기에서 승점 3점을 따내며 선두권으로 올라섰다. 앞서 열린 같은 조 경기에서는 오스트리아가 북마케도니아를 3-1로 꺾고 역시 첫 승을 올렸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