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비브스튜디오스에 지분 투자… “메타버스 경쟁력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진수 SKT 메타버스CO장(왼쪽)과 김세규 비브스튜디오스 대표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제공=SKT
전진수 SKT 메타버스CO장(왼쪽)과 김세규 비브스튜디오스 대표가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제공=SKT

SK텔레콤은 국내 최고 수준의 버추얼 프로덕션 전문 스튜디오 비브스튜디오스(ViveStudios)와 사업 협력 및 지분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투자 규모는 양사 합의에 따라 비공개됐다.

비브스튜디오스는 3D CGI(Computer-Generated Image) 및 VFX(Visual Effects) 기반 3D 영상 제작 전문 스튜디오다. 세계 유수 영화제에서 수상하며 기술력과 기획력을 인정받은 VR(가상현실) 영화 ‘볼트’ 시리즈를 비롯해 다수의 실감형 콘텐츠를 제작해왔다.

비브스튜디오는 지난해 화제가 된 VR 휴먼 다큐멘터리 ‘너를 만났다’의 제작도 맡은 바 있다. 최근에는 현지 로케이션 촬영 없이도 버추얼 스튜디오 안에서 현실과 같은 수준의 영상 구현을 가능케 하는 통합제어 솔루션 VIT(ViveStudios Immersive Technology)를 선보였다.

SK텔레콤은 이번 투자 협력으로 자사가 보유한 점프 ‘버추얼밋업’ ‘점프AR’ ‘점프스튜디오’ 등과 비브스튜디오스의 3D 영상 제작 기술을 결합해 메타버스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SK텔레콤 메타버스 핵심 플랫폼인 ‘버추얼밋업’ 내 아바타와 가상공간이 비브스튜디오스의 실시간 3D 제작 기술 및 VFX 기술을 통해 더욱 실감 나는 형태로 구현된다. SK텔레콤 ‘점프스튜디오’에서 볼류메트릭(Volumetric) 기술로 제작한 디지털 휴먼 콘텐츠들도 한층 업그레이드된다. 볼류메트릭 콘텐츠와 비브스튜디오스의 버추얼 프로덕션의 결합을 통해 실감형 콘텐츠를 제작하고 이를 점프 ‘버추얼밋업’ 및 ‘점프AR’ 등에 적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전진수 SK텔레콤 메타버스컴퍼니장은 “3D 기반 국내 최고수준의 CGI 및 실감형 콘텐츠 역량을 갖춘 비브스튜디오스와 협력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버추얼밋업 및 디지털 휴먼 등 SKT의 다양한 메타버스 서비스들과 비브스튜디오스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세규 비브스튜디오스 대표는 “우수한 ICT 인프라를 바탕으로 다양한 혼합현실 서비스를 제공하는 SKT와 미래 콘텐츠 시장의 핵심인 메타버스 기술을 함께 발전시킬 수 있어 기대가 크다”며 “전 세계 사람들이 모여 자유롭게 소통하고 공연·게임 등 엔터테인먼트를 즐기는 매력적인 메타버스 세계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