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걸, 쌍용차 노조에 “자구 노력만으론 정상화 판단할 수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14일 열린 온라인 브리핑에서 기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산업은행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14일 열린 온라인 브리핑에서 기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산업은행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경영위기를 겪는 쌍용자동차의 노동조합에 “모든 것을 투자자 관점에서 봐야 한다”며 “투자자를 어떻게 설득할 것인지 투자자의 눈으로 보면 새로운 관점에서 생각해야 할 일들이 많다”고 지적했다.

이동걸 회장은 14일 열린 ‘KDB산업은행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쌍용차는 원론적으로 2009년 법정관리 당시 큰 아픔을 겪어 굉장히 안타깝게 생각했지만 더 안타까운 점은 2009년 이후 한번도 정상화된 적이 없다”며 “정책금융기관으로서 한정된 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선 지속되는 부실화를 방지하기 위해 지속 가능한 사업계획과 책임 있는 경영 주체 인수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산업은행은 경영능력을 갖춘 투자자 유치와 지속 가능한 사업계획이 있어야 금융지원이 가능하다는 입장을 재차 확인했다.

이 회장은 “누구도 살릴 수 없는 기업에 지원을 하진 않겠다”며 “자구계획 등 노력해준 쌍용차 노사에게 수고하셨다는 감사의 말을 드리지만 자구개혁 노력만으로 경영정상화를 판단할 수 없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쌍용차 노사는 지난 7일과 8일 양일에 조합원 찬반투표를 실시해 52.14% 찬성으로 자구안을 통과했다. 주요 내용은 ▲무급 휴업 2년 ▲현재 시행중인 임금 삭감 및 복리후생 중단 2년 연장 ▲임원 임금 20% 추가 삭감 ▲무 쟁의 확약 ▲단체협약 변경 주기 현행 2년에서 3년으로 변경 ▲효율적인 인력 운영 및 생산 대응 ▲유휴자산 추가 매각(4개소) 등이다.

이 회장은 “노사 노력에 감사하지만 충분한 지도 사실 곰곰이 생각해봐야 한다”며 “인수 의향자들이 인수 여부를 결정하고 자구계획 등이 반영된 사업계획서 제시하면 타당성을 검토해 금융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회장은 “두가지 오해가 있는데 쌍용차 노조가 산은의 요구를 반영했다는 점과 산은과 정부가 이에 답해라 하는데 사실 답할 방법이 없다”며 “자구안을 인수 후보자가 평가하고 지속가능 사업 계획이 합쳐지면 이를 가지고 금융지원에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지금 (금융지원을) 판단하기엔 한참 준비나 조건도 안돼 있다”며 “쌍용차는 회생법원에 인가 전 M&A에 있는 만큼 인수 의향자가 없으면 인가가 안되고 만사가 종이조각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쌍용차 투자 유치와 관련해 긍정적 영향이 있길 희망한다”며 “책임있고 능력있는 주체가 M&A에 참여해 지속가능한 사업계획이 제출되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서울회생법원은 지난 7일 한영회계법인과 법무법인 세종 컨소시엄을 쌍용차 매각 주관사로 정했다. 이 회장은 “이달 말 경영권 매각 입찰 공고를 하고 예비입찰, 본입찰,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해 11월 말 M&A가 끝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