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포항제철소, 2031년까지 원료 전면 밀폐화 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2031년까지 원료 야드 전면 밀폐화를 추진한다. 사진은 포항제철소 사일로 8기 모습. /사진=포스코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2031년까지 원료 야드 전면 밀폐화를 추진한다. 사진은 포항제철소 사일로 8기 모습. /사진=포스코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석탄용 밀폐형 저장설비 사일로를 증설한 데 이어 2031년까지 원료 야드 전면 밀폐화를 추진한다.

14일 철강업계에 따르면 포항제철소는 내년부터 2031년까지 2단계에 걸쳐 원료 야드 밀폐해 원료가 외부로 날아가는 것을 방지할 계획이다.

원료야드 밀폐화 1단계는 내년부터 2026년까지 석탄·코크스·부원료 등을 100% 밀폐화하고, 2027~2031년까지 진행할 2단계는 철광석까지 밀폐화한다는 게 포항제철소의 설명이다.

앞서 포스코는 지난해 12월 2000억원이 넘는 금액을 투자해 포항제철소에 사일로(Silo) 8기를 준공했다. 사일로는 밀폐형 원료저장설비로, 바람에 의한 원료 비산을 방지한다. 석탄·석회석 등 원료를 밀폐된 옥내에 보관해 원료 가루가 날리는 것을 차단하는 것이다. 현재 총 17기의 사일로를 운영 중이며 이는 약 94만톤의 원료를 저장할 수 있는 규모다.

포항제철소 관계자는 "2031년에는 206만톤의 원료를 모두 밀폐된 형태로 저장할 수 있을 것"이라며 "밀폐화를 통해 원료가 날리는 것을 차단해 주변 지역의 대기환경을 개선하고 원료가 바람·비 등 기상 변화에 따라 손실되는 것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김화평
김화평 khp04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김화평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