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윤소정 4주기, "영원히 기억될 연극계 대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소정이 세상을 떠난지 4년이란 세월이 흘렀다. /사진=뉴스1
윤소정이 세상을 떠난지 4년이란 세월이 흘렀다. /사진=뉴스1

배우 윤소정이 세상을 떠난지 4년이란 세월이 흘렀다. 윤소정은 지난 2017년 6월16일 패혈증으로 사망했다. 향년 74세. 당시 고 윤소정은 감기가 악화돼 폐렴 증세로 입원치료를 받다 패혈증으로 세상을 떠나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윤소정 소속사 뽀빠이엔터테인먼트는 "고인은 오늘 사랑하는 가족이 지켜보는 가운데 세상과 이별을 고하시고 하늘로 올라가셨다. 지난 55여 년 동안 우리를 행복하게 해주시며, 사랑을 받아왔던 고인의 명복을 빌어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윤소정은 지난 1961년 연극배우로 활동을 시작하다 이듬해 KBS 성우로 활동하기 시작했다. 이후 1964년 TBC 동양방소 공채 1기 탤런트로 정식 데뷔했다. 데뷔 이후에도 그는 연극에서 주로 활약해 '연극계 대모'로 불리기도 했다.

대표작으로는 연극 '대원군' '이괄과 흥안군' '세종대왕', 드라마 '대방' '잘했군 잘했어' '청담동 앨리스' '엽기적인 그녀' 등이 있으며, 슬하에 딸 오지혜, 아들 오세호를 두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