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릇 없다며 아들 폭행한 현직 경찰 불구속 입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6일 인천 부평경찰서가 지난 10일 오후 10시30분쯤 아들을 폭행한 혐의로 현직 경찰관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16일 인천 부평경찰서가 지난 10일 오후 10시30분쯤 아들을 폭행한 혐의로 현직 경찰관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인천의 한 경찰관이 버릇없다는 이유로 20대인 아들을 폭행해 입건됐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삼산경찰서 소속 A경위(50대)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경위는 지난 10일 오후 10시30분쯤 인천 부평구 거주지에서 20대 아들 B씨의 얼굴을 주먹으로 수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경위는 아들을 훈육하는 과정에서 '버릇이 없다'는 이유로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만간 A경위를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삼산경찰서 청문감사실은 수사결과를 토대로 A경위 징계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