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수록 세지는 변이 코로나… 노바백스, 구원투수 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노바백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대규모 임상시험에서 90% 예방효과를 나타냈다. 노바백스 백신은 화이자·바이오엔텍, 모더나 백신과 예방효과를 견줘 손색이 없지만 냉장 보관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사진=로이터
미국 노바백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대규모 임상시험에서 90% 예방효과를 나타냈다. 노바백스 백신은 화이자·바이오엔텍, 모더나 백신과 예방효과를 견줘 손색이 없지만 냉장 보관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사진=로이터
미국 노바백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대규모 임상시험에서 90% 예방효과를 나타냈다. 노바백스 백신은 화이자·바이오엔텍, 모더나 백신과 예방효과를 견줘 손색이 없는 데다 냉장 보관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1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노바백스는 미국과 멕시코에서 2만996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코로나 백신 'NVX-CoV2373'의 임상3상에서 90.4%의 코로나 예방 효과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노바백스는 미국 113곳과 멕시코 6곳에서 21일 간격으로 백신을 2회 접종하는 방식으로 임상을 진행했다. 임상시험 참여자의 3분의 2는 백신을, 나머지는 위약(가짜약)을 맞았다. 그 결과, 1월25일부터 4월30일까지 참가자 중 77명이 코로나에 감염됐으며 그 중 63명은 위약군으로 확인됐다. 백신 접종자 중 감염자 14명은 모두 경증 환자였다.

노바백스 백신은 그동안 높은 예방효과를 보인다고 알려진 화이자·모더나와 비교했을 때 손색이 없다는 평가다. 노바백스의 예방효과는 90.4%로, 화이자와 모더나는 각각 95%, 94%이었다.

또한 화이자·모더나 백신은 영하 20~70도에서 냉동 보관해야 하지만, 노바백스 백신은 영상 2~8도에서 냉장 보관할 수 있다.

주목할 만한 점은 노바백스 백신은 지금까지 발생한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 8종에 대해서 93.2%의 예방 효과를 보였다는 것이다. 코로나 바이러스는 스스로 살아남기 위해 숙주에 대한 감염력을 더 키우거나 면역반응을 회피하는 방향으로 변이하고 있다.

현재 변이 바이러스는 세계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영국발 변이(B.1.1.7)는 '알파', 남아프리카공화국발 변이(B.1.351)는 '베타', 브라질발 변이(P.1)는 '감마'로, 인도발 변이(B.1.617.2)는 '델타'로 부르며 대응하고 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3.32하락 19.2114:05 07/28
  • 코스닥 : 1031.19하락 15.3614:05 07/28
  • 원달러 : 1156.40상승 6.314:05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4:05 07/28
  • 금 : 73.02상승 1.4314:05 07/28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6.25 참전 외손녀 '주한 호주대사' 접견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국민께 드리는 말씀'
  • [머니S포토] 회의실 이동하는 국민의힘 '이준석'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