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이준석 17일 첫 회동… 여·야·정 협의체 재가동되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영길(왼쪽)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7일 첫 회동을 가진다. /사진=임한별 기자
송영길(왼쪽)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7일 첫 회동을 가진다. /사진=임한별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7일 국회에서 첫 회동을 갖고 여·야·정 협의체 가동 등 협치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취임인사 차 송 대표를 예방해 첫 만남을 가진다. 이번 회동에서는 2년 넘게 공전한 '여·야·정 상설협의체'의 재가동 문제를 비롯해 대립하고 있는 현안에 대한 논의가 비중 있게 다뤄질 전망이다. 

송 대표는 지난 16일 국회 본회의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야당을 향해 "수술실 CCTV설치법 처리 역시 시급하다"며 "우리 당의 제안에 대해 야당의 태도가 미온적이다. 국민의 생명과 직결된 법이다. 야당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요청한 바 있다.

그는 같은날 오후 열린 여성정치참여 확대를 위한 공직선거법 개정 토론회에서는 "최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당선되고 소위 능력주의, 여성할당제에 반대해 우리 사회에 논쟁이 될 것 같다"며 "상호 건강한 논쟁을 통해 진정으로 여성이 진출을 하는데 어떤 제도적 보완이 필요한지 대안이 마련되는 토론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기대했다.

이 대표는 "수술실 CCTV는 논의가 더 숙성될 필요가 있다"며 "입법 내용을 찬성하면 선이고 반대하면 악이라는 식으로 야당을 대하는 것은 앞으로 용납하지 않겠다"고 반박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