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차 H빔 쏟아져 저 세상 갈 뻔했다”… 도로 위 황당 사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도로를 운행 중이던 화물차에서 H빔이 쏟아져 큰 사고가 날뻔했다./ 사진=커뮤니티 캡처
도로를 운행 중이던 화물차에서 H빔이 쏟아져 큰 사고가 날뻔했다./ 사진=커뮤니티 캡처
결박이 제대로 되지 않은 화물차의 H빔이 도로에 쏟아져 큰 사고가 날뻔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정말 운이 좋았습니다. 저 세상 갈 뻔'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글엔 차량 블랙박스 영상도 포함돼 있었다.

글쓴이는 H빔을 실은 화물차 뒤에서 운행을 하다 아찔한 순간을 겪었다고 설명했다. 도로에서 좌회전을 하던 중 화물차에 실려있던 다량의 H빔이 쏟아졌기 때문.

쏟아진 H빔은 글쓴이의 차량 앞에서 뒹글었다. 자칫하면 큰 사고가 날뻔했던 상황이다.

글쓴이는 "일요일이라서 다행이다. 퇴근 시간이었는데"라며 아무도 피해 없었다. 큰 트럭 앞뒤 옆 어떡하든 조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누리꾼들은 큰일이 날뻔했다며 결박을 제대로 하지 않은 화물차 운전자를 비판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8:03 07/30
  • 금 : 73.68상승 0.86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