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촉법소년이야" 보호관찰 어긴 13세 남아, 소년원 유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일 전북 군산보호관찰소가 보호관찰 준수사항과 야간 외출제한 명령을 어긴 13세 A군을 소년원에 유치했다고 밝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17일 전북 군산보호관찰소가 보호관찰 준수사항과 야간 외출제한 명령을 어긴 13세 A군을 소년원에 유치했다고 밝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절도·사기 등 혐의로 보호관찰을 부과받은 13세 촉법소년 A군이 보호관찰 3개월 만에 소년원으로 유치됐다. A군은 조사 과정에서 “촉법소년인데 왜 소년원을 가느냐”고 항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 군산보호관찰소는 야간 외출제한 명령과 보호관찰 준수사항을 위반한 A군을 광주소년원에 유치했다고 17일 밝혔다.

A군은 도로교통법 위반(무면허운전)과 절도·특수절도·사기 등의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지난 2월25일 장기 보호관찰 2년과 야간 외출제한 명령 3개월을 받았다.

A군은 보호관찰관의 지시에 불응했으며 야간 외출제한 명령을 어기고 심야시간에 무단외출을 일삼은 것으로 확인됐다. 더불어 이달 초 다른 친구들과 차량을 훔치고 무면허 상태로 운전하기도 했다.

보호관찰소는 A군이 무면허 운전 등으로 다른 운전자에게 위해를 가할 위험이 크다고 판단해 전주지검 군사지청으로부터 구인장을 발부받았다. 이후 법원의 유치허가를 얻어 A군을 광주소년원에 유치했다.

A군은 조사과정에서 “촉법소년 나이인 13세인데 왜 소년원에 가야하느냐”고 항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A군이 말한 촉법소년은 10세 이상 14세 미만으로 형사책임이 없는 자를 말한다. 다만 소년법에 따르면 만 12세 이상 소년은 장기 소년원(2년) 처분이 가능하다. 현재 A군은 만 13세로 장기 소년원에 수용될 수 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