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어떤 인생을 살았던 거냐”… 김용호의 적나라한 추가 폭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버 김용호가 한예슬을 또 저격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유튜버 김용호가 한예슬을 또 저격했다. /사진=장동규 기자
유튜버 김용호가 한예슬을 또 저격했다. 유튜버 김용호는 지난 1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김용호연예부장'에 '슈퍼모델 한예슬, 데뷔 첫 날 생긴 일'이라는 영상을 올렸다.

김용호는 해당 영상에서 "한예슬이 모든 의혹을 해명했다. 버닝썬 딱 한 번 갔다고 하는데 어떻게 내 예상에서 한 치도 빗나가지 않느냐. 정말 바보 같은 선택을 했다"며 "해명 영상에서 만큼은 절대로 거짓말을 해서는 안됐다. 모든 것을 해명했다는 해명 영상의 거짓말들을 하나씩 검증하겠다"고 엄포를 놨다.

김용호는 "룸살롱 출신이 아니라고 하는데 교민들 사이에서 '일가'라는 룸살롱 출신이고 사람 잘 만나서 얼굴 손보고 한국 가서 슈퍼모델 데뷔했다는 카더라가 있다"며 "'일가'라는 곳에서 슈퍼모델이 출근한다고 홍보를 했나보더라. 당시 룸살롱 가는 남자들은 다 안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입상한 날 어떤 일이 있었는 줄 아느냐. 제보자와 통화를 했다. 슈퍼모델 수상한 뒤 뒤풀이를 했는데 뚱뚱한 배 나온 아저씨와 룸으로 올라갔다"며 "다음날 그 아저씨 입에서 '끝내주더라'는 말이 나왔다고 한다. 이거 한번 해명해봐라. 어떤 인생을 살았던 거냐"고 지적했다.

김용호는 한예슬이 클럽 버닝썬에 한 번밖에 안 갔다고 해명한 것에 대해서는 과거 이태원에서 단속 의경으로 근무했다는 제보자로부터 받은 이메일을 공개했다. 제보자는 "직업 특성 상 수많은 연예인이 클럽에서 노는 문화를 접하지만 그중 가장 문란하게 노는 건 한예슬이다. 그녀는 우리 클럽에 자주 오는데 꼭 남자 모델들과 함께 온다"고 폭로했다.

한예슬이 클럽 '무인'에 방문했다고 주장하는 제보자의 글도 공개됐다. 남자친구가 무인에서 웨이터 생활을 했다는 제보자에 따르면 "한예슬씨가 버닝썬 사태 이후에 애프터 클럽 무인에 자주 출몰했다"며 "옆에는 이XX이라는 제비 생활 오래 한 남자와 같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김용호는 무인과 버닝썬이 연결돼 있다고 주장하면서 "무인에서 한예슬씨 목격했다는 제보가 쌓이고 있다. 제가 엠디(웨이터)들에 다 물어봤다. 그거 제가 녹취한 것도 들려드릴까요?"라고 한 뒤 방송을 종료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0%
  • 8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