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친애·상상인저축은행, 고금리 대출 줄이기 '사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친애저축은행 본사/사진=JT친애저축은행
JT친애저축은행 본사/사진=JT친애저축은행

내달 법정 최고금리 인하(24%→20%)를 앞두고 저축은행의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개정 법령에 적용되지 않는 고금리 대출에도 금리를 낮춰 소급 적용하거나 추가로 금리를 더 내려 대출 상품을 운용하도록 정책 방향을 손 보는 등 서민금융 안정화에 팔을 걷고 있다.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오는 7월7일부터 법정 최고금리가 기존 24%에서 20%로 낮아지게 되면서 모든 저축은행은 2018년 11월1일 이후 발생한 대출과 향후 취급하는 대출에 대한 금리를 20% 이하로 인하해야 한다.

 

이에 저축은행들은 소급 적용, 금리를 더 낮춘 대출 상품을 운용하는 등 고금리 대출 줄이기에 주목하고 있다.

 

전날(17일) JT친애저축은행 다음달 1일부터 개정 법령에 적용되지 않는 2018년 11월 이전의 고금리 대출 건에 대해서도 금리를 연 20% 이하로 소급 적용한다고 밝혔다.

 

JT친애저축은행이 연 20%를 초과한 금리로 제공한 대출 건수는 2018년 11월 이전 총 5024건(약 323억원), 2018년 11월 이후 총 2886건(약 163억원)으로 이번 금리 인하를 통해 총 7910건(약 486억원)의 대출을 받은 7508명의 고객이 인하된 금리를 적용 받을 것으로 JT친애저축은행은 추산 중이다.

 

JT친애저축은행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경제적인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더 많은 서민 고객에게 보탬이 되고자 이번 금리 인하를 서둘러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금융당국의 서민금융 정책을 준수하고 고객 혜택을 더욱 강화해 나가는 대표적인 서민금융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페퍼저축은행 역시 금리 부담을 덜기 위해 2018년 11월 이전 고금리 대출 건에 대해서도 인하된 금리를 소급 적용한다. 페퍼저축은행이 2018년 11월 이전 20% 이상의 금리로 제공한 대출금은 약 375억원으로 이번 조치로 4300여명의 고객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상상인저축은행그룹은 법정 최고금리 인하와 함께 금리 18%대 이하 대출 상품만 운용하도록 정책을 바꿨다.

 

상상인저축은행그룹은 2018년부터 대출 금리를 19%대 이하로 내린 상품 운용 정책을 추진해 왔는데, 이번 최고금리 인하와 더불어 서민금융 안정화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SBI저축은행 역시 개정 법령 적용 이전의 고금리 대출건에 대한 소급 적용을 추진할 전망이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과거 법정 최고금리 인하 당시에도 소급 적용을 검토, 적용하며 금리 부담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되고자 했다”면서 “저축은행들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어 이번에도 소급 적용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고 밝혔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