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쉬코리아 '부릉', 배터리교환형 전기바이크 100대 시범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터리교환형 'E바이크' /사진=메쉬코리아
배터리교환형 'E바이크' /사진=메쉬코리아
유통물류 브랜드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가 대구 지역 라스트마일 배송에 배터리교환형 E-바이크(전기바이크)를 투입한다.

메쉬코리아는 지난 10일 대구기계부품연구원, 현대케피코, E3모빌리티 등 10개 기관과 대구시 퍼스널모빌리티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대구 지역에서 제공 중인 부릉의 라스트마일 배송 서비스에 ‘배터리교환형’ 전기바이크 100대를 오는 10월부터 3개월 간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에 투입되는 전기바이크는 국내 스타트업 E3모빌리티에서 개발한 제품으로 현대케피코의 최신 파워트레인(구동시스템)을 탑재했다. 간편하게 교체가 가능한 배터리팩과 배터리충전기를 라스트마일 배송 거점인 부릉스테이션에 함께 배치해 ‘1회 충전 후 주행 가능거리’와 ‘충전 시간’ 등 기존 전기 모빌리티 운영에 걸림돌로 지적됐던 일부 요인을 크게 극복했다.

현재 대구에서는 19곳의 부릉스테이션에서 1000여명의 부릉 라이더가 라스트마일 배송 서비스를 수행하고 있다. 메쉬코리아는 최근 대구 내 라스트마일 배송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전기바이크의 배송수행 능력을 면밀히 검증해 정식 도입 가능성을 살펴보겠다는 방침이다.

앞서 메쉬코리아는 KST일렉트릭, 쎄보모빌리티, 쎄미시스코 등 최근 주목받고 있는 국내 주요 제조사로부터 협업 요청을 받아 서울 강남권역을 중심으로 라스트마일 배송업무에 초소형전기차를 전진 배치, 운영 중이다. 도심형 물류거점 마이크로풀필먼트센터(MFC)의 공격적인 확장 등 IT 기반 부릉의 물류플랫폼에서 각 제조사가 자사의 초소형전기차의 도심배송 능력을 검증받고 있다.

향후 메쉬코리아는 정부의 ‘한국판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물류산업에서의 친환경 모빌리티 보급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방침이다. 국내외적으로 여객뿐 아니라 물류 분야에서도 전기 모빌리티 활용 움직임이 활발한 만큼 선제적인 도입으로 기존 IT기반의 ‘디지털’ 유통물류서비스에 ‘친환경’까지 더하겠다는 그림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이사는 “충분한 사전 검증을 통해 기존 이륜 및 사륜차 배송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방편으로 E-바이크를 활용할 것”이라며 “세계적으로 친환경 모빌리티 보급 움직임이 적극 이뤄지고 있는 만큼 국내 유통물류업계의 메인 플레이어로서 친환경 서비스 제공에 누구보다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메쉬코리아는 올해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디지털 물류실증단지 조성 지원사업'에 참여, 김천시에서 로봇과 드론을 활용한 혁신적인 라스트마일 물류 서비스를 실증한다. 이 과정에서 도출한 정보들은 부릉의 빅데이터 분석과 다양한 물류 프로세스에 대한 시뮬레이션 수행을 거쳐 최적의 디지털 운송 솔루션 모델로 재탄생될 예정이다.
 

최지웅
최지웅 jway0910@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