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홍보 '포뮬러-E·서울관광축제' 내년 8월 동시 개최

서울시, 지난해부터 수차례 연기·무산 끝에 개최키로 FEK-KBS와 업무협약…서울관광·경제 활성화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광장(서울시제공)© 뉴스1
서울광장(서울시제공)© 뉴스1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내년 8월 서울에서 세계적인 레이싱 대회 '세계전기차경주대회'(포뮬러-E)와 케이팝 콘텐츠·미식 등을 연계한 '서울페스타'(서울관광축제)가 동시에 열린다.

서울시는 '서울 E-프리 2022'와 '서울페스타 2022'를 동시에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대형 이벤트 2개를 동시에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침체된 서울 관광을 활성화할 방침이다.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세계전기차경주대회' 서울 대회인 '서울 E-프리 2022'는 내년 8월13~14일 양 일간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열린다.

'서울 E-프리 2022'는 올해 말부터 열리는 '2021~2022 시즌'의 마지막 대회로, 서울 대회가 사실상 결승전이 될 예정이다.

국내 최초로 열리는 '세계전기차경주대회'에서는 묵직한 엔진음 대신 저소음의 무공해 전기차가 세계 주요 도시의 도심을 질주하며 속도와 기술을 겨룬다.

선수와 운영인력 등 대회 관계자만 2000명 이상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서울 홍보는 물론 서울 관광을 재생할 수 있다는 게 서울시 설명이다.

서울시는 이와 연계해 글로벌 서울관광축제 '서울페스타 2022'도 진행한다. 케이팝, 뷰티, 미식 등 한류 문화를 중심으로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페스타는 당초 지난해 초 열릴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수차례 연기되다가 결국 무산됐다.

특히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서울관광명예홍보대사이자 세계전기차경주대회 글로벌 홍보대사로도 활약하고 있어 홍보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서울시는 기대했다.

이와 관련해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날 오전 11시 서울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세계전기차경주대회' 서울 대회를 유치한 '포뮬러이코리아'(FEK), 대회 주관 방송사인 '한국방송공사'(KBS)와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