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달러화 강세 확대에 하락… WTI, 1.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일(현지시간) 뉴욕유가는 달러화 강세가 확대되고 상품선물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서 하락했다. /사진=로이터
17일(현지시간) 뉴욕유가는 달러화 강세가 확대되고 상품선물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서 하락했다. /사진=로이터
뉴욕유가는 달러화 강세가 확대되고 상품선물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서 하락했다. 

17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7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거래일 대비 1.11달러(1.54%) 하락한 배럴당 71.04달러에 마감했다. 브렌트유 가격도 1.76% 하락하며 배럴당 73.08달러에 거래됐다.

달러화는 전일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매파적인 결과가 나오면서 강세를 이어갔다. 달러화 강세는 달러화로 거래되는 원유 가격을 비싸게 만들기 때문에 수요를 억제한다.

연준 위원들은 2023년 말까지 총 두 차례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번 회의에서 자산 매입 프로그램을 축소하는 테이퍼링 논의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여기에 상품선물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된 것도 부정적으로 작용했다. 미 국무부는 주간 수출판매보고서에서 대두가 예상을 크게 하회했다는 결과를 발표했다. 이날 상품선물시장에서 대두는 전 거래일 대비 6.74% 급락했고 옥수수도 6.99% 떨어졌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농산물을 비롯해 그동안 상승세를 이어왔던 품목들이 급락하는 등 상품 선물시장에 대한 투자심리가 위축된 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면서 "다만 경제 정상화에 대한 기대 심리가 여전해 낙폭이 급격하게 확대되지는 않았다"고 분석했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