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인 '백신 휴무' 있지만 유명무실? "주사 맞고 바로 근무 들어갔습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한 병사들이 휴무 없이 경계 근무에 투입됐다는 제보가 올라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한 병사들이 휴무 없이 경계 근무에 투입됐다는 제보가 올라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육군 병사가 휴식시간을 갖지 못하고 경계 근무에 투입됐다는 제보가 올라왔다.

18일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 2군단 예하 대대 병사라고 밝힌 A씨가 쓴 글이 올라왔다. 그는 "우리 부대는 이번 주부터 백신을 접종하고 있는데 여러 인원들이 맞고 오자마자 근무를 서고 있다"고 적혀있다.

A씨는 "'다 서니까 너도 서'라며 접종 다음 날까지 근무에 들어가라고 한다"며 "이것이 맞는 건지 저희만 이런 건지 궁금하다"고 밝혔다.

이에 2군단은 입장문을 내고 "상급 부대 지침에 따라 백신 접종을 한 모든 장병에게 접종 후 당일과 다음날 총 2일 동안 전투 휴무를 보장하고 있다"면서도 "해당 부대가 경계·근무 병력 부족을 이유로 일부 인원을 전투 휴무 중 근무에 투입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알렸다.

2군단은 "즉시 백신 접종 장병의 전투 휴무 간 근무 투입을 중지시키는 한편 해당 부대 관계자에 대해 엄중 경고했다"며 "장병 건강을 확인한 결과 근무에 투입된 인원 모두 건강에 이상이 없다. 앞으로 유사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확인 및 감독을 더욱 철저히 하겠다"고 전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