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억 건물주됐어요"… 이특, 매입한 신사동 빌딩 어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이 신사동 건물주가 됐다.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이 신사동 건물주가 됐다.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이특(본명 박정수·38)이 신사동 건물주가 됐다.

18일 매일경제는 이특이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 인근에 위치한 코너 건물을 60억7000만원에 매입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이특은 지난해 9월 매입 계약을 체결했고 지난 5월 잔금을 치렀다. 건물은 지하 1층 지상 3층(대지 72.75평, 연면적 162.85평) 규모로 가로수길 인근에 위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6년 숙소 생활을 끝내고 독립한 이특은 성수동 최고급 주상복합아파트 '트리마제'에 거주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아파트 매매가는 약 43억8000만원에 형성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특은 2006년 슈퍼주니어로 데뷔, 특유의 진행능력과 다재다능한 능력으로 여러 예능프로그램에서 단독 MC를 비롯해 시상식 MC, 요리 프로그램 MC 등으로 맹활약하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4.49상승 4.1113:43 08/05
  • 코스닥 : 1059.78상승 11.8513:43 08/05
  • 원달러 : 1141.70하락 1.913:43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3:43 08/05
  • 금 : 71.37하락 0.5113:43 08/05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 [머니S포토]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대선 각오 밝히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 입장하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출범 1주년 맞이한 개보위, 윤종인 위원장 직원 소통의날 가져..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