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의 매일 논의한다"… 방대본, 권영진 '백신 외교 실패' 발언 반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본부장이 권영진 대구시장의 '얀센 백신 외교 실패' 발언에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뉴스1
18일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본부장이 권영진 대구시장의 '얀센 백신 외교 실패' 발언에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사진=뉴스1
권영진 대구시장이 미국으로부터 얀센 백신을 공여받은 한국 정부를 비판한 것에 대해 방역당국 관계자가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18일(이하 한국시각)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방대본 정례 브리핑에서 권 시장 발언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지자체장께서 하신 발언을 직접 확인한 것은 아니다"라며 "처음 질문을 접했을 때 좀 놀라운 상황이었다"고 답했다.

권 부본부장은 "총리님을 중심으로 거의 매일 중대본회의를 진행하면서 전체 부처와 관련된 지자체가 모두 참여해 백신접종을 포함한 모든 문제를 투명하고 진지하게 논의하는 등 혼연일체로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대본 회의를 통해 권 시장이 직접 정부와 백신 제품에 관한 신뢰성, 백신 수급 상황 등을 논의하고 자체 검증과 토론이 이뤄지고 있는 상황에서 이런 발언이 나온 배경을 이해하기 힘들다는 설명으로 해석된다.

권 부본부장은 "얀센 백신은 미국에서 임시로 사용 중단됐다가 (안전성 우려가) 해소된 후 접종이 재개됐다"며 "국내에서도 얀센 백신의 효과와 안전성을 충분히 검증한 후 도입해서 사용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정부는 코로나19 백신 도입과 예방접종에 대해 계속적인 신뢰를 당부드리고 있다"며 "혼란이 없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지난 16일 권 시장은 대구시의회 시정질의에서 "미국으로부터 우리 국군장병 백신 55만명분을 얀센으로 지원받은 것에 대해 대통령을 칭찬해 드릴 수 없다"고 발언했다.

이어 권 시장은 "얀센은 미국에서 4월 중순부터 임시로 사용이 중단됐고 어마어마한 분량이 폐기되고 있다"며 정부의 백신 외교가 실패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권 시장은 "정부가 백신 구매와 관련한 정보를 독점하고 있다"면서 "정부는 최종 구매 여부를 판단하는 것이 맞다"고 주장했다. 

지난 12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얀센 백신 6000만회분 폐기를 결정한 바 있다. FDA는 "얀센 백신 생산업체 이머전트 바이오솔루션스의 볼티모어 공장에서 얀센 백신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재료가 뒤섞였다는 보고를 받았다"면서 "이로 인해 백신 오염 우려가 있어 폐기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80.00하락 0.3813:05 08/05
  • 코스닥 : 1059.28상승 11.3513:05 08/05
  • 원달러 : 1142.00하락 1.613:05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3:05 08/05
  • 금 : 71.37하락 0.5113:05 08/05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 [머니S포토]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대선 각오 밝히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 입장하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출범 1주년 맞이한 개보위, 윤종인 위원장 직원 소통의날 가져..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