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산하기관 무기계약직 집회서 2명 체포…경찰 폭행 혐의

공무집행 방해 혐의 불구속 수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서울=뉴스1) 이승환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기관에서 근무하는 무기계약직 직원들의 집회 현장에서 참가자 2명이 경찰과 몸싸움을 벌이다가 입건됐다.

서울 방배경찰서는 이들을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불구속 수사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소속인 이들은 전날 서초구 서울지방조달청 인근에서 진행된 집회에서 연좌 농성을 하던 중 이를 제지하는 경찰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정부의 '비정규직 제로' 정책에 따라 무기계약직으로 전환 됐으나 처우 개선이 이뤄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경찰 관계자는 "감염병예방법 위반 등으로 고발할지도 검토하고 있다"고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