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우찬 6이닝 무실점·이형종 멀티포' LG, KIA에 완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타이거즈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선발투수 차우찬이 역투하고 있다. 2021.6.18/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18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타이거즈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선발투수 차우찬이 역투하고 있다. 2021.6.18/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LG 트윈스가 차우찬의 호투와 이형종의 멀티 홈런에 힘입어 2연승에 성공했다.

LG는 1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5-0으로 승리했다.

LG는 36승26패가 되며 선두권 경쟁을 이어갔다. 이날 KT 위즈와 삼성 라이온즈가 패한다면 단독 선두로 올라설 수 있다. KIA는 24승35패가 됐다.

LG 선발 차우찬은 6이닝 1피안타 2볼넷 무실점으로 깔끔한 투구를 펼쳤다. 차우찬은 KIA 타자들을 압도, 시즌 2승째를 수확했다.

타선은 이형종이 이끌었다. 이형종은 3타수 2안타(2홈런) 4타점 1볼넷으로 맹타를 휘둘러 팀 승리를 이끌었다.

LG는 1회초 차우찬이 볼넷 한 개를 내줬지만 주자를 득점권까지 내보내지 않았다.

그리고 이어진 1회말 1사 후 이형종이 KIA 선발 김유신의 초구를 통타,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차우찬의 호투 속에 1점 차 리드를 지켜가던 LG는 5회말 추가점을 뽑았다. 1사 1, 2루 찬스에서 홍창기의 1타점 적시타로 1점을 보탰다.

그리고 계속된 1사 1, 3루에서는 이형종의 방망이가 다시 불을 뿜었다. 이형종은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3점포를 폭발시켰다. 5-0.

차우찬이 6회까지 막았고 LG는 7회부터 불펜을 가동했다. 진해수, 배재준, 송은범 등이 차례로 등판해 팀 승리를 지켰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