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위도우' vs 코로나19, 누가 이길까…흥행 불패 마블 향한 기대 [N초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블랙 위도우' 포스터 © 뉴스1
'블랙 위도우'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드디어 '흥행 불패'의 마블 신작이 온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수 차례 개봉이 연기됐던 마블 신작이 팬데믹을 뚫고 마침내 극장가를 찾아오는 것. 그간 신작 개봉 때마다 압도적으로 관객을 싹쓸이하며 흥행 독주 레이스를 펼쳐왔던 만큼, 코로나19 시국에도 폭발적인 흥행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7월7일 오후 5시 전 세계 동시 개봉을 확정한 '블랙 위도우'는 어벤져스 군단에서 강력한 전투 능력과 명민한 전략을 함께 겸비한 히어로 블랙 위도우를 주인공으로, 블랙 위도우인 나타샤 로마노프(스칼렛 요한슨 분)가 자신의 과거와 연결된 레드룸의 음모를 막기 위해 어두웠던 과거의 진실을 마주하고, 목숨을 건 마지막 선택을 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당초 '블랙 위도우'는 지난해 4월 개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개봉이 여러 번 연기됐다. '블랙 위도우'의 개봉일이 미뤄지면서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또 다른 신작인 '이터널스'와 '샹치 앤 더 레전드 오브 더 텐 링스'도 개봉일이 밀렸다. 이후 '블랙 위도우'가 팬데믹 이후 처음 공개되는 마블 신작으로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전세계 영화계에 활력이 될지 이목을 집중시켰다.

'블랙 위도우' 캐릭터 포스터 © 뉴스1
'블랙 위도우' 캐릭터 포스터 © 뉴스1

'블랙 위도우'의 전세계 동시 개봉이 확정되면서 사실상 마블 신작의 독주가 예상되고 있는 가운데, 변수로는 코로나19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앞서 지난달 19일 개봉해 220만 관객을 돌파한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의 경우 상당한 사전 예매량과 개봉 첫날 오프닝 스코어(40만312명/영진위 통합전산망 집계 기준)를 기록하며 침체됐던 극장가를 살릴 구원투수로 주목받았으나, 흥행세가 기대만큼은 오래가지 못하면서 영화 시장 정상화는 요원해진 바 있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 폭발적인 사전 예매량 및 오프닝 스코어 대비 흥행세가 빨리 꺾인 배경에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여파가 여전히 컸던 것으로 분석됐다.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의 초반 기세를 통해 대작에 대한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확인할 수 있었던 유의미한 흥행 추이였으나, 코로나19 이전 극장가의 활기 넘치는 분위기를 되찾기까지, 시장의 회복 시간이 더 소요될 것으로 전망되기도 했다.

이에 '블랙 위도우'가 코로나19에 따른 변수를 넘어 또 한 번 마블 영화의 흥행 불패 기록을 남길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블랙 위도우'는 '어벤져스: 엔드게임'에서 호크 아이 대신 숭고한 죽음을 맞이했던 히어로 블랙 위도우의 첫 솔로 무비로,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부터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사이의 알려지지 않았던 그녀의 이야기를 전한다. 블랙 위도우로서 보여줬던 강인한 히어로의 모습뿐만 아니라 나타샤 로마노프로서의 인간적인 고뇌와 갈등 등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블랙 위도우의 숨겨졌던 이야기가 그려지는 만큼, 나타샤 로마노프로서의 내면까지 캐릭터가 더욱 입체적으로 그려질 것으로 기대된다. 무엇보다 블랙 위도우만의 액션신도 영화의 최대 관전 포인트다. 지상과 공중을 오가는 역대급 스케일은 물론 부다페스트 시내에서 벌어지는 장갑차를 이용한 추격신과 카체이싱 액션 등 다이내믹하고 실감나는 액션신이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스칼렛 요한슨 역시도 "마블 최고 액션신을 볼 수 있다"고 자신했던 만큼, 액션의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는 작품일 것으로 예상된다.

'블랙 위도우'의 흥행 추이에 국내 영화계도 촉각을 세우고 있다. 최근 한국 영화계는 고심 끝에 뒤늦게 여름 영화 라인업을 발표했다. 롯데 엔터테인먼트의 '모가디슈'와 NEW의 '인질', CJ ENM의 '방법: 재차의'가 여름 극장가에 출사표를 던졌다. 여름 영화 홍보 기간이 예년보다 길지 않은 데다,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시장의 불확실성을 감수하고 출격하는 만큼 '블랙 위도우'의 흥행 추이가 추후 개봉하는 국내 신작들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블랙 위도우'가 기대 이상의 흥행을 거두면서 국내 영화들에게도 흥행 청신호를 밝혀줄 수 있을지 이목이 더욱 집중되는 시점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