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가짜 아이유 목소리 출연? 과도한 낚시에 시청자 비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 혼자 산다' 캡처 © 뉴스1
'나 혼자 산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래퍼 쌈디가 가수 아이유와 비슷한 목소리를 가진 여성과 통화를 한 가운데, 누리꾼들은 이 여성이 아이유를 오래 사칭해왔다고 비판해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8일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사이먼 도미닉(쌈디)이 아이유 주연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를 보는 장면이 방송됐다.

이날 쌈디는 '나의 아저씨'를 보며 눈물을 흘렸고, 이후 휴대전화를 잡고 "아이유씨, 지은씨, 저 방금 '나의 아저씨' 마지막회 보다가 엄청 울었어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상대방은 쌈디에게 "아 진짜요? 그거를 보고 오셨구나"라고 말했고 스튜디오에 있던 박나래, 전현무 등은 "아이유다"라며 모두 놀라워 했다.

이후 '나 혼자 산다' 1부가 끝났고, 2부가 시작하고 나서야 쌈디가 통화한 상대방이 아이유가 아닌 사실이 알려졌다. 쌈디가 통화한 인물은 음성 기반 유명 SNS에서 아이유를 성대모사하는 것으로 유명한 일반인이었다.

방송 이후 아이유의 성대모사를 한 인물이 이 SNS에서 오랫동안 아이유를 사칭해왔다는 지적이 나왔다. 그는 자신의 프로필에 아이유의 사진과 이름을 내걸고 '성대모사'라는 표기를 하지 않아 아이유 팬들의 비난을 받기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나 혼자 산다'는 방송 이전 홍보 보도자료를 통해 "드라마를 보며 퍽퍽한 삶을 위로 받은 쌈디는 곧바로 드라마 속 주인공인 아이유에게 전화 연결(?)을 해 감상평을 전했다"고 밝힌 바 있다. 시청자들은 실제 아이유가 아닌 아이유의 성대모사를 하는 인물과의 대화였음에도 홍보를 위해 '어그로'를 끌었다며 비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8:03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8:03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8:03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8
  • 금 : 76.17상승 1.418:03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