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총리 "김동식 대장 용기와 헌신 반드시 기억…안전한 나라 만들 것"

'쿠팡물류센터 화재 순직' 김동식 구조대장 애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부겸 국무총리가 19일 오후 경기도 하남시 마루공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에서 순직한 고 김동식 광주소방서 119구조대장의 빈소에서 분향을 하고 있다. (국무총리실 제공) 2021.6.19/뉴스1
김부겸 국무총리가 19일 오후 경기도 하남시 마루공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에서 순직한 고 김동식 광주소방서 119구조대장의 빈소에서 분향을 하고 있다. (국무총리실 제공) 2021.6.19/뉴스1

(서울=뉴스1) 박혜연 기자,김도엽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쿠팡물류센터 화재 현장에서 순직한 고 김동식 구조대장의 명복을 빌며 "김동식 대장님의 숭고한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안전한 나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19일 오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기적이 있기를 간절히 기도했다. 그러나 결국 또 한 분의 소방관을 떠나보내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총리는 고 김 대장에 대해 "27년을 화재 현장에서 늘 끝까지 동료들을 보살피고 책임져 '끝판 대장'이라고 불리던 분"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유가족들과 동료들의 큰 슬픔과 고통을 어떤 말로 위로 드릴 수 있겠나"라며 "그저 비통하고 애통할 따름"이라고 안타까워했다.

김 총리는 "지금 이 순간에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현장으로 뛰어드는 모든 소방관 여러분께 말로 다할 수 없는 감사와 고마움을 전한다"며 "(고 김동식 대장의) 용기와 헌신을 반드시 기억하고 전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 총리는 이날 오후 6시7분쯤 김 대장의 빈소를 찾아 유족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이어 소방청장 등 소방관계자들과 약 10분간 대화를 나눴다.

김 총리는 방명록에 "늘 끝까지 동료들을 보살피시고 책임을 완수하시던 끝판대장 '김동식'님 당신을 늘 기억하겠습니다"라며 "안전한 나라를 만들기 위해 남은 우리들이 혼신을 다하겠습니다. 편히 쉬소서"라고 적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