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새 헌법에 균형발전 담아야… 충청권 광역철도망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권 주자인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국가균형발전은 시급한 과제"라며 "새로운 헌법에 균형발전 의지와 대표적 방안을 담자"고 제안했다. /사진=박세연 뉴스1 기자
대권 주자인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국가균형발전은 시급한 과제"라며 "새로운 헌법에 균형발전 의지와 대표적 방안을 담자"고 제안했다. /사진=박세연 뉴스1 기자
대권 주자인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국가균형발전은 시급한 과제"라며 "새로운 헌법에 균형발전 의지와 대표적 방안을 담자"고 제안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전 페이스북 글을 통해 "충청권 광역철도망 등 초광역 발전전략으로 가자"며 "국회의사당 세종 이전을 국회에서 빨리 결판 짓자"고 말했다.

이 전 대표의 지지 모임인 신복지세종포럼은 전날 출범했다. 이 전 대표는 "노무현 대통령의 국가균형발전 의지로 탄생한, 가장 새롭고 가장 젊은 도시 세종, 국내는 물론 세계의 모델이 되는 '등대도시'로 발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도입 반년이 되는 자율주행 택시를 타고 시내 5km를 주행했다. 총리 시절 현대차 자율주행 연구소에서 탔을 때보다 안정감이 훨씬 높아졌다"며 "세종시는 대체로 성공적"이라고 강조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