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연승' LG 단독 선두 수성…투·타 무너진 KIA는 4연패

켈리 6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4승째…문보경 4호 홈런 KIA는 잠실 3연전서 2득점 '잔루 29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타이거즈와 LG트윈스의 경기 LG 5회말 무사 1루 상황에서 문보경이 홈런을 친 후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1.6.20/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20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타이거즈와 LG트윈스의 경기 LG 5회말 무사 1루 상황에서 문보경이 홈런을 친 후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1.6.20/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4연승을 질주하며 단독 선두 자리를 굳게 지켰다. 반면에 KIA 타이거즈는 4연패 늪에 빠졌다.

LG는 2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와 홈 경기에서 6-0으로 이겼다.

4연승 행진을 달린 LG는 38승26패를 기록, 단독 선두를 수성했다. KIA전 5연승으로 시즌 상대 전적에서 7승5패로 우세를 이어갔다. 4연패로 답답한 KIA는 24승37패로 곤두박질을 쳤다. 이번 잠실 3연전에서 잔루 29개를 기록하면서 2점만 딸 정도로 타선이 답답했다.

LG 선발투수 케이시 켈리는 6이닝을 6피안타 2볼넷 4탈삼진 무실점으로 막고 시즌 4승(3패)째를 거뒀다. 켈리와 선발 맞대결을 펼친 차명진은 1⅓이닝 동안 볼넷 6개를 내주는 제구 난조 속에 패전의 멍에를 썼다.

LG 타선에서는 문보경이 4타수 2안타(1홈런) 2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리드오프 홍창기도 안타 2개와 볼넷 2개를 얻는 등 4차례 출루로 공격의 활로를 뚫었다.

LG는 1회말부터 볼넷 2개와 안타 1개로 만루를 만들었고 오지환의 희생플라이로 선취점을 뽑았다.

2회말에도 1사 만루에서 이형종과 김현수의 연속 밀어내기 볼넷으로 KIA 선발투수 차명진을 강판시켰고, 채은성이 바뀐 투수 이승재를 상대로 희생플라이를 쳐 점수 차를 4점으로 벌렸다.

LG는 5회말 무사 1루에서 문보경의 2점 홈런이 터지면서 6-0으로 달아났다. 문보경의 시즌 4호 홈런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는 한 방이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