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코스터 극장골' 안양, 난타전 끝에 부산 5-4 제압.…K리그2 1위로(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리그2 결승골을 터트린 아코스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K리그2 결승골을 터트린 아코스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뉴스1

프로축구 K리그2(2부) FC안양이 부산 아이파크를 난타전 끝에 제압하고 선두로 올라섰다.

안양은 20일 부산 구덕운동장에서 열린 부산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1 17라운드' 경기에서 후반 추가시간에 터진 아코스티의 극적인 결승골에 힘입어 5-4로 이겼다.

8승5무4패(승점 29)를 기록한 안양은 2위 전남 드래곤즈와 승점이 같지만 다득점에서 앞서 선두에 자리했다. 안양이 23골, 전남이 19골을 기록했다.

부산은 안병준의 골을 앞세워 추격했지만 뒷심 부족이 아쉬웠다.

안양은 닐손주니어와 조나탄이 나란히 멀티골을 기록했고, 아코스티가 올 시즌 리그 마수걸이 골을 뽑아냈다. 김경중은 2도움을 올렸다.

안병준은 6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기세를 올렸지만 팀 패배로 아쉬움을 남겼다. 시즌 13호골로 K리그2 득점 단독 선두에 자리했다.

안양은 4-3으로 앞선 후반 41분 안병준에게 헤더 동점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추가시간 아코스티가 김경중의 패스를 오른발로 때려 넣으며 승부를 갈랐다.

전남은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충남아산과의 경기에서 김영욱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전남은 8승5무4패(승점 29)째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