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타 변이' 확산에 인도네시아 신규 확진 5개월 만에 최다

신규 사망자 수도 2개월 만에 최고치 기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도네시아 동자바 수라바야에서 2021년 6월 17일 한 남성이 코로나19 검진을 받는 모습. © 로이터=뉴스1 © News1 최서윤 기자
인도네시아 동자바 수라바야에서 2021년 6월 17일 한 남성이 코로나19 검진을 받는 모습. © 로이터=뉴스1 © News1 최서윤 기자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인도네시아의 2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만3737명으로 집계되면서 지난 1월 30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인도네시아 코로나19 태스크 포스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다.

이날 신규 사망자도 371명으로, 4월 초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로써 인도의 누적 확진자 수는 198만9909명으로, 200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누적 사망자 수는 5만4662명이다. 인도네시아의 인구는 2억7000여만 규모다.

특히 인도네시아는 인구 밀도가 높은 수도 자카르타를 비롯해 담배 제조 중심지인 쿠두스, 자바 해안에서 약간 떨어진 방칼란 등을 중심으로 인도발 '델타 변이'가 확산하고 있어 우려가 커진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쿠두스의 경우 지난 달 말까지만 해도 신규 확진자 수가 매우 낮은 수준이었는데, 한 달도 채 되지 않아 감염자 수가 35배 급증했다.

그러나 인도네시아는 변이 확산을 추적하는 역량에 한계가 있어 델타 변이가 얼마나 널리 퍼지고 있는지 측정이 어렵다고 WSJ는 전했다.

인도네시아에서 백신 접종을 완전히 마친 비중은 인구 5% 미만으로, 대부분 중국 시노백 백신을 맞았다.

세계보건기구(WHO)는 "변이 바이러스로 인해 인도네시아에서 감염 확산이 증가할 것"이라며 "상황을 억제하려면 거리두기 강화 등 긴급 조치가 필요하다"고 경고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