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중동 UAE서 50억달러 금융 협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수출입은행이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와 손을 맞잡았다. 우리 기업의 전략시장인 중동 지역의 수주를 확대하기 위해서다./사진=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이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와 손을 맞잡았다. 우리 기업의 전략시장인 중동 지역의 수주를 확대하기 위해서다./사진=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이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ADNOC)와 손을 맞잡았다. 우리 기업의 전략시장인 중동 지역의 수주를 확대하기 위해서다.

방문규 수은 행장은 20일(현지 시간) 아부다비 ADNOC 본사에서 술탄 아흐멧 알 자베르 회장과 만나 50억달러 규모의 중장기금융 한도 약정(F/A)을 위한 금융협력협약서에 서명했다.

중장기금융 한도 약정은 수은이 금융의 한도와 지원 조건을 선제적으로 약정해 우리 기업의 수주 등 향후 지원가능 거래 발생시 신속하게 금융을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이 협약서에는 F/A와 별도로 ADNOC이 올해 발주하는 대형 사업을 한국 기업이 수주하면 수은이 금융을 제공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방 행장은 서명식 자리에서 "수은과 우리 기업의 중요한 파트너인 ADNOC과의 이번 만남을 통해 두 기관의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수은의 다양한 금융수단을 활용해 우리기업 수주 확대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방 행장이 올해 발주될 ADNOC의 대형 사업을 앞두고 현지에서 미리 수은의 금융지원 의향을 적극 표명한 것은 한국 기업의 수주 가능성을 더욱 끌어올리기 위해서다. 최근 해외 플랜트시장은 '선(先)금융, 후(後)발주'가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어 우리 기업이 수주경쟁을 펼치려면 금융조달 여부가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수은은 중장기 금융 한도(F/A)를 ADNOC에 직접 제공해 우리 기업이 ADNOC을 상대로 하는 수출거래와 주요자원의 수입, 해외 합작투자 등 다양한 형태의 거래에 맞춤형 금융 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수은은 향후 사우디 아람코(Aramco), 카타르 QP(Qatar Petroleum) 등 우리 기업과 거래가 많은 중동의 주요 에너지공기업과도 협력강화에 나설 방침이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4.86상승 7.7209:03 08/04
  • 코스닥 : 1036.90상승 0.7909:03 08/04
  • 원달러 : 1148.80상승 0.509:03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09:03 08/04
  • 금 : 71.88하락 1.409:03 08/04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