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직원 8명 코로나19 확진… "시장 운영엔 영향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1일 한국거래소 직원 8명이 동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한국거래소
21일 한국거래소 직원 8명이 동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 직원 8명이 동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1일 한국거래소는 서울 마포구 소재 사무실 근무 인력 8명이 코로나19 환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국거래소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비상대응계획에 따라 직원들을 여의도 거래소 사옥과 마포 사무실, 재택근무 등 3개 그룹으로 나누고 분산근무를 실시하고 있다.

확진 판정을 받은 직원 8명은 모두 마포 사무실에서 근무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한국거래소는 주말 동안 직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을 파악해 같은 사무실에서 근무했던 전체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검사 결과 추가로 7명이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마포 사무실 근무 인력 전원이 재택근무에 돌입했으며 마포 사무실에서 수행하던 업무는 여의도 사옥 근무 직원들이 넘겨받았다"면서 "미리 마련된 플랜에 따라 업무 분담 등이 이뤄져 시장 운영에는 영향이 없으며 거래소 폐쇄 등의 조치도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거래소는 지난 2월에 1명, 5월과 6월에 걸쳐 1주일 간격으로 1명씩 총 3명의 확진자가 나온 바 있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23:59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23:59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23:59 07/28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23:59 07/28
  • 금 : 72.82하락 0.223:59 07/28
  • [머니S포토] BIG3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권칠승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BIG3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권칠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