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석 아래에 카메라…'수강생 불법촬영' 30대 강사 구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 = 운전 연수 중인 여성 수강생들을 불법촬영한 혐의를 받는 30대 강사가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이세창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21일 최모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열고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최씨는 지난 4년간 서울지역에서 여성들을 상대로 차량 주행 연습을 도와주는 일을 하며, 차 운전석 아래 소형 카메라를 설치해 불법촬영한 혐의(성폭력범죄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를 받는다.

사건을 조사 중인 서울 관악경찰서는 최근 최씨의 자택을 압수수색하는 한편 지난 18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23:59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23:59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23:59 08/04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23:59 08/04
  • 금 : 71.37하락 0.5123:59 08/04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비상경제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