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환 금수저 고백… "아파트 4채, 빌딩도 있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정환이 과거 금수저였다고 고백했다. /사진=윤종신정환의 전라스 유튜브 캡처
신정환이 과거 금수저였다고 고백했다. /사진=윤종신정환의 전라스 유튜브 캡처

방송인 신정환이 과거 금수저였다고 고백했다. 신정환은 지난 18일 방송된 유튜브 채널 ‘윤종신정환의 전라스’를 통해 탁재훈과 함께 활동했던 컨츄리꼬꼬 결성 당시를 언급했다.

신정환은 “탁재훈이 그때 어려웠다. 컨츄리꼬꼬를 안 하겠다고 했었다”라며 “나는 그때 여유가 있었으니까 그냥 같이 하자고 했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윤종신과 게스트로 출연한 이혜영은 “네가 무슨 여유가 있냐”고 물었다. 이에 신정환은 “우리 집이 좀 살았다”라며 “아파트 4채인가 3채인가 있었고, 빌딩도 있었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그러자 윤종신은 “그럼 그걸 네가 다 날린 거냐”고 일침을 가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69상승 5.613:55 09/17
  • 코스닥 : 1043.76상승 4.3313:55 09/17
  • 원달러 : 1176.30상승 4.513:55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3:55 09/17
  • 금 : 73.09상승 0.8313:55 09/17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회의, 대화 나누는 김기현·태영호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