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이 날 가스라이팅"… 청와대 청원 등장 '황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성시경으로부터 가스라이팅을 당하고 있다는 청원글을 게재해 공분을 사고 있다. /사진=에스케이재원 제공
가수 성시경으로부터 가스라이팅을 당하고 있다는 청원글을 게재해 공분을 사고 있다. /사진=에스케이재원 제공

한 누리꾼이 가수 성시경으로부터 가스라이팅을 당하고 있다는 청원글을 게재해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왜 내 지인들 병원에 안 보내고 동의하고 날 믿을까요? 1월부터 실명 SBS 고릴라도 썼는데’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성시경이 지난해부터 자신을 스토킹하면서 메신저, 유튜브 댓글 등의 개인정보를 알아낸 후 가스라이팅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 자신이 메신저 프로필 사진을 교체하면 성시경도 SNS에 비슷한 사진을 게재하고, 자신이 한 식당에 방문하면 며칠 뒤 성시경도 그 식당이나 근처 식당에 방문한 사진을 SNS에 업로드 한다는 것이 A씨의 주장이다.

작성자는 현재 성시경과 사랑을 나누고 있는 사이라며 지난해 10월부터 KBS, MBC, SBS 등 어떤 라디오를 틀어도 오프닝 퀴즈, 선물 등이 자신과 연관돼 있다고 밝혔다. 
성시경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글이 게재됐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성시경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글이 게재됐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캡처

그는 성시경에게 DM(다이렉트 메시지)으로 "왜 자꾸 이러시냐. 날 어떻게 알고 왜 이렇게 따라하냐. 이러다가 내일 하리보 케이크라도 만들라고 하면 만들어서 올리실 것 같아요"라고 보냈더니 다음날 성시경이 하리보 케이크를 만들어서 개인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고도 말했다.

작성자는 "막장 드라마 같죠? 사실입니다"라며 "가스라이팅이 무섭습니다. 운명인 것처럼 여기고 크리스마스 때 고백할 거처럼 라디오에서 말해서 고백도 거절하게 했고, 작사 기회 줄 거처럼 하고 회사 가려 하면 꿈을 이루라는 듯하고. 내가 눈치채기 전인 작년 봄이나 여름부터 이미 김태균, 신동엽, 백지영 등 여러 명이 알고 있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그는 지난달 30일에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가스라이팅 정신적피해처벌강화 ,인스타실명제,방송직권남용법규제(가수성시경 중심으로 8개월이상 방송3사 라디오로 집단가학, 가스라이팅당함)’이라는 제목의 청원글을 올렸다. 작성자가 여기저기 글을 올리고 있는 가운데 성시경 측은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이같은 청원글에 누리꾼들은 "늦기전에 청원보다는 병원 먼저 가라", "조현병 아니라고 인증해 올리세요", "꼭 병원가서 상담 받으세요", "성시경이 고소를 안 하는 이유를 본인만 모르는 것 같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