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DB손보 “석탄발전 보험 전면 중단”… 삼성화재·KB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해상 등 손해보험사 4곳이 석탄발전 보험을 전면 중단하겠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2월 23일 오전 서울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열린 ESG 경영 선포식./사진=뉴스1
현대해상 등 손해보험사 4곳이 석탄발전 보험을 전면 중단하겠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2월 23일 오전 서울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열린 ESG 경영 선포식./사진=뉴스1

현대해상, DB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 하나손해보험 등 손해보험사 4곳이 석탄발전 관련 보험을 전면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삼성화재는 석탄발전소 건설 관련 보험 인수를 하지 않겠다고 밝혔으며 KB손해보험은 답변하지 않았다.  

2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전국탈석탄네트워크 '석탄을넘어서'는 주요 손해보험사 11곳에 서신을 송부해 신규 석탄발전소의 건설·운영에 관련된 보험 제공 중단 여부를 물은 결과를 홈페이지에 지난 22일 공개했다. 

이 단체에 따르면 현대해상, DB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 하나손해보험은 석탄발전소에 대한 보험 전면 중단을 선언했다. 삼성화재와 NH손해보험은 석탄발전소 건설에 관한 보험 인수를 하지 않겠다고 밝혔으며 KB손해보험, 메리츠화재, 흥국화재, 롯데손해보험, MG손해보험은 답변하지 않았다. 

국내외적으로 석탄발전 투자 중단 흐름이 강화되고 있는 가운데, '석탄을 넘어서'는 11개 손해보험사에 지난 7일 서신을 보내 신규 석탄화력발전소의 건설·운영에 관련된 보험 제공 중단을 요구한 바 있다. 

석탄을넘어서 측은 "삼척화력발전소를 마지막으로 국내 신규 석탄발전소 건설계획이 없기 때문에 운영에 관한 보험을 반드시 중단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국내 보험사들이 기후 위기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지킬 사회적 책무를 다해 '탈석탄 보험'을 선언할 때까지 끝까지 캠페인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