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배 터져버릴 듯 뭉쳤다… 아들이 내 생일선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민아가 진통을 겪어 고생을 했다고 전했다. 그는 조만간 출산을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조민아가 진통을 겪어 고생을 했다고 전했다. 그는 조만간 출산을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출산을 앞두고 진통을 겪고 있다고 전했다.

조민아는 22일 인스타그램에 "배가 당장이라도 터져버릴 듯 딱딱하게 뭉치면서 뒤틀리고 허리가 끊어지게 아픈 가진통으로 밤을 하얗게 샜어요"라고 적었다.

그는 "아가가 많이 내려오긴 했는데 아직은 엄마 뱃속이 좋은가봐요. 6월23일이 제 생일이라서 아들이 생일선물로 와주나"라며 "선생님도 얼마 안 남았다고 하시고 곧 만날 것 같아요"라고 했다.

조민아는 1995년 데뷔해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그는 지난 2월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