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당' 뚝심으로 밀어붙였던 송영길, 경선연기 왜 한발 물러섰나

민주당 최고위, 경선 연기 결론 못내고 25일로 결정 미뤄 최고위서 결론 예상했으나 찬성파 무시할 수 없어 '절충안' 채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민주당은 이날 의총에서 최근 당내에서 불거진 대선 후보 경선 연기 요구와 관련한 의견을 수렴한다. 2021.6.22/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민주당은 이날 의총에서 최근 당내에서 불거진 대선 후보 경선 연기 요구와 관련한 의견을 수렴한다. 2021.6.22/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이훈철 기자,한재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가 대선 경선 연기 문제를 놓고 장고 끝에 결론을 내리지 못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현행 당헌을 바꾸기 어렵다며 원칙론을 주장하며 사실상 경선 연기에 반대입장을 밝혔던 송영길 대표가 이끄는 지도부에서도 결론이 나지 않았다는 점에서 소위 송 대표의 말발이 먹히지 않은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이는 똑같이 명분을 내세웠으나 당내 지지를 받아 뚝심으로 밀어붙였던 부동산 의혹 의원의 탈당 건과 달리 이번에는 당내 다수의 지지를 받지 못하면서 송 대표도 한발 물러서 일종의 절충안을 받아들인 것으로 풀이된다.

22일 정치권에 따르면 민주당 최고위는 이날 오후 비공개회의를 열고 경선 연기 문제를 논의한 결과, 대선경선기획단의 검토 보고안를 받은 뒤 25일 최고위에서 경선 일정을 결론 내리기로 했다.

특히 이날 최고위의 결정 보류는 예상을 깬 결과라는 점에서 주목됐다. 앞서 송 대표는 의원총회의 의견을 수렴하겠다고 하면서도 '찬성파'에 유리하게 작용할 수 있는 표결이나 당무위원회를 거치지 않고 최고위원회에서 최종 결론을 내리겠다고 사실상 선포했다. 이 때문에 송 대표가 이끄는 최고위 결과가 경선 연기 쪽으로 결론 나는 것 아니냐는 예상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최고위는 이날 1시간 30분 동안 격론이 벌어진 끝에 다음으로 결정을 미루는 것으로 다소 허무하게 마무리됐다. 이는 의원총회에서 8대 2에 달할 정도로 경선 연기를 희망하는 의견이 많았다는 점이 회의 결과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당내에서도 경선 연기에 반대하는 송 대표라도 다수의 찬성 쪽 의견을 일방적으로 무시하기는 힘들었을 것이란 분석이다.

의총에 참석했던 민주당 의원은 "의총 분위기는 연기론과 원칙론이 8대 2 정도로 연기론에 기류가 쏠려 있었다"며 "그럼에도 (최고위에서)본인이 결단을 내리려는 의중이 강한 것 같았다"고 말했다.

최고위 내에서도 찬성과 반대가 팽팽하게 맞서며 격론이 벌어진 것도 회의 결과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최고위원 중 강병원·김영배·전혜숙 위원은 연기에 찬성하는 입장이며 김용민·백혜련·이동학 위원은 연기 반대파로 분류된다. 송 대표와 윤호중 원내대표를 제외하면 3대 3으로 찬반이 똑같다.

최고위에 참석했던 한 최고위원은 "원칙적으로 미루자, 말자 이런 것만 논의할 게 아니라 구체적으로 얘기해보자는 취지다"며 "(찬성쪽)의견을 들어야 한다. 그래야 경선 연기를 찬성하는 캠프쪽 요청사항이나 어떻게 하자 (의견을 제시)할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이번 최고위 결과로 경선 연기가 확정되거나 무산된 것이 아니고 대선경선기획단에서 향후 어떤 안을 제시할지 알 수 없다는 점에서 송 대표의 한발 물러서기가 묘수가 될지, 자충수가 될지 좀 더 지켜봐야 한다는 관측도 나온다.

고용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최고위 후 기자들과 만나 "(송 대표는 원칙론 입장이었지만)사실 의총에서 경선을 연기해달라는 목소리도 강했다"며 "약간 (찬성쪽 의견을 받아)절충은 된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16.77상승 14.4515:04 08/02
  • 코스닥 : 1037.52상승 6.3815:04 08/02
  • 원달러 : 1150.30보합 015:04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5:04 08/02
  • 금 : 73.90상승 0.2215:04 08/02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송영길 "한미연합훈련 예정대로 진행해야"
  • [머니S포토] 1인 시위 나선 안철수 '드루킹의 몸통배후는 누구? '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나선 잠룡 '윤석열'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