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심평원, 보건의료 디지털 혁신 협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왼쪽부터) 신정환 카카오 수석부사장, 김선민 심사평가원장,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가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카카오
(왼쪽부터) 신정환 카카오 수석부사장, 김선민 심사평가원장,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가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카카오
카카오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보건 의료디지털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지난 22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3사는 보건의료 디지털 환경 조성과 스마트 헬스 시장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 내용은 ▲보건 의료 디지털 혁신을 통한 스마트 헬스 기반 활성화 ▲인증서 및 전자문서 플랫폼을 통한 디지털 의료환경 조성 ▲인공지능(AI)·클라우드 등 신기술 지원 ▲비대면 업무 환경 및 인프라 개선 등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의료 적정성 평가, 건강보험·자동차보험·의료급여 등 진료비 청구심사를 진행하고 국민건강보험공단을 통해 의료 공급자에게 진료비를 지급하는 역할을 하는 국민의료평가기관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카카오 i 커넥트 톡’과 ‘카카오 i 클라우드’ 등 AI와 클라우드 기반 플랫폼을 보건의료 분야로 확대한다. 국민은 ‘카카오 i 커넥트 톡’으로 다양한 의료 정보를 손쉽게 확인하고 상담받을 수 있게 된다. 카카오 i 클라우드’를 이용해 비대면 업무 환경을 개선하고 업무를 디지털화하는 등 인프라 혁신에도 협력할 방침이다.

카카오는 심사평가원의 정보와 카카오 인증서를 기반으로 디지털 의료 환경 조성에 참여한다. 카카오 인증서는 회원 가입이나 별도 앱 설치 과정 없이 국세청 홈택스와 행정안전부 정부 24 서비스 로그인, 국가권익위원회 국민신문고, 관세청 개인통관고유부호 조회 등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6월 기준 이용자는 1500만명에 달한다.

김선민 심사평가원장은 “심사평가원에서 수행하는 국민의 의료이용 수준 향상 업무와 관련 정보 개방 창구를 점진적으로 민간 서비스 플랫폼에 적용해 국민에게 더욱 유용한 기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다양한 AI 기술을 활용해 심사평가원이 보유하고 있는 보건의료정보를 안전한 환경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의료 시장의 디지털 활성화에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정환 카카오 수석부사장은 “카카오가 보유한 인증 기술과 서비스가 보건의료정보의 디지털 혁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심사평가원과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