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전 국민 재난지원금 고려 안 해… 피해계층에 더 가도록 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3일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2차 추경 규모가 30조원 초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은 홍 부총리(왼쪽에서 두번째)가 기재위 회의에 참석한 모습./ 사진=임한별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23일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2차 추경 규모가 30조원 초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은 홍 부총리(왼쪽에서 두번째)가 기재위 회의에 참석한 모습./ 사진=임한별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차 추가경정예산(추경) 규모가 30조원 초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23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2차 추경 예산 규모를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추경 편성을 정부가 검토하고 있고 7월 초 국회 제출 목표로 작업하고 있다"며 "초과 세수 범위 내에서 추경을 편성하고 있기 때문에 국가채무가 늘어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때문에 지난해 걷었어야 할 세금을 과세 유예해 그만큼이 올해 상반기에 많이 들어오고 있다"며 "경기 회복이 빠르다 보니 법인세와 자산시장 관련 세금이 더 들어오는 것을 포함해 올해는 예산계획을 초과한 세금이 걷힐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초과 세수가 35조원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과 관련해선 "그 정도에는 이르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초과 세수를) 사용하지 않는다면 시장의 긴축 효과를 가져오는 셈"이라며 "경기회복에 쓰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전 국민 재난지원금 지급은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여러 가지 협의 과정에서 피해계층을 두텁게 지원하는 형태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