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 기울이겠다"… 황정민 아나운서, '새우튀김 갑질 퀴즈' 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쿨FM '황정민의 뮤직쇼' DJ 황정민 아나운서가 최근 새우튀김 환불 다툼으로 식당 주인이 사망한 사건을 퀴즈 문제로 냈다가 사과했다. /사진=뉴시스
KBS 쿨FM '황정민의 뮤직쇼' DJ 황정민 아나운서가 최근 새우튀김 환불 다툼으로 식당 주인이 사망한 사건을 퀴즈 문제로 냈다가 사과했다. /사진=뉴시스

황정민 아나운서가 새우튀김 갑질 사건을 퀴즈문제로 내 논란이 일자 사과했다. 황 아나운서는 23일 방송된 '황정민의 뮤직쇼'에서 "어제 방송 중 퀴즈와 관련해서 깊은 사과드린다"며 "보다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함께 생각해보고자 하는 마음이었지만 여러 가지 면에서 세심하게 살피지 못했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신중하지 못했다는 지적 마음 깊이 받아들이고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2일 방송에서 황 아나운서는 "이것 한 개의 환불 다툼에서 시작된 싸움이 분식집 주인을 죽음으로 몰고 가 공분을 사고 있다. 다음 중 이것은"이라는 내용의 퀴즈와 함께 새우튀김, 삶은 달걀, 순대 염통 등의 보기를 제시했다.

그는 "퀴즈로 내도 되는 사안인가 많이 망설였다. 이렇게 퀴즈를 통해서라도 많은 분이 이 내용을 알고 관심을 두길 바라는 마음으로 함께 풀어봤다"고 의도를 설명했다.

이는 지난달 29일 서울 동작구에서 분식점을 운영하던 50대 점주 A씨가 새우튀김 한 개에서 시작된 한 손님의 항의에 시달리다 뇌출혈로 쓰러져 사망한 사건이다. '황정민의 뮤직쇼' 방송 직후 많은 청취자들이 해당 사건을 퀴즈로 제출한 점이 경솔했음을 꼬집었고, 한 청취자는 KBS 시청자 청원을 통해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이에 KBS는 23일 "선한 의도로 시작했지만 그 때문에 불편을 느낀 분들이 계시면 당연히 사죄드려야 한다"며 "세심하게 살피지 못해 죄송하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