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부동산 조사 도대체 언제?… 송영길 "이준석의 담대한 용기 기대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준비하며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사진=뉴스1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준비하며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사진=뉴스1
국민권익위원회 부동산 전수조사가 국민의힘 일부 의원들의 서류 제공 지연으로 차질을 빚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은 이를 비판하며 이준석 대표의 입장 표명을 촉구했다. 

송영길 대표는 23일 페이스북에 "이 대표의 결단을 촉구한다. 제1야당 국민의힘의 처신이 참으로 이치에 맞지 않다"며 "소속 국회의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 관련 전수조사를 국민권익위에 의뢰하면서 직계존비속의 개인정보제공동의서를 제출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송 대표는 "이 대표 당선으로 국민의힘이 신장개업한 줄 알았는데 메뉴도 조리법도 전혀 달라진 게 없다는 비판이 커지고 있다"며 "건강한 야당이 있어야 집권여당도 긴장하고 건강해진다"고 꼬집었다. 이어 "권익위 차원을 넘어 검찰에라도 조사를 의뢰하겠다고 결기를 보였던 이 대표를 생각한다"면서 "불법과 비리, 반칙으로 점철된 기득권을 내려놓는 것이 '건강한 정치'의 첫 걸음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 국민의힘의 태도는 이 대표께서 당대표에 취임한지 보름이 채 안 돼 아직 당무에 익숙하지 않아서라고 제 자신을 타이른다"며 "젊은 패기 못지않게 이 대표의 담대한 용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권익위는 지난 22일 국민의힘을 제외한 나머지 비교섭단체 5당과 무소속 홍준표 의원 등 15명의 국회의원에 대한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국민의힘은 일부 의원들의 직계존비속 정보제공동의서 누락으로 서류 보완 이후 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