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장님들 주목하세요”…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 2억원대에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의 최상위 모델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사진=박찬규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의 최상위 모델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사진=박찬규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의 최상위 모델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궁극의 럭셔리’를 지향하는 마이바흐의 철학을 구현한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2015년 출시 이후 전 세계적으로 6만여대의 판매량을 기록한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의 유산을 이을 완전 변경 모델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 580 4MATIC’을 기반으로 한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짧은 프론트 오버행과 S-클래스 패밀리 중 가장 긴 휠베이스, 균형 잡힌 리어 오버행과 커다란 휠로 클래식한 3박스 세단 형태를 보여준다.

전면부는 크롬 처리된 ‘핀’(fin)이 장착된 독특한 보닛과 3차원 트림 스트립이 수직으로 배열된 마이바흐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및 레터링, 마이바흐 전용 프론트 범퍼 디자인이 웅장함을 드러낸다.
실내는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럭셔리가 조화를 이루며 장인정신을 엿볼 수 있는 디자인이 특징. 중앙의 12.8인치 OLED 디스플레이와 3D 계기반을 포함해 총 5개의 디스플레이 스크린이 탑재됐다. /사진=박찬규 기자
실내는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럭셔리가 조화를 이루며 장인정신을 엿볼 수 있는 디자인이 특징. 중앙의 12.8인치 OLED 디스플레이와 3D 계기반을 포함해 총 5개의 디스플레이 스크린이 탑재됐다. /사진=박찬규 기자

실내는 디지털과 아날로그의 럭셔리가 조화를 이루며 장인정신을 엿볼 수 있는 디자인이 특징. 중앙의 12.8인치 OLED 디스플레이와 3D 계기반을 포함해 총 5개의 디스플레이 스크린이 탑재됐다.

익스클루시브 패키지가 기본 적용된 시트는 정교한 다이아몬드 문양의 나파 가죽으로 마감됐고 루프 라이너는 고품질 다이나미카 극세섬유로 마감,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더 뉴 S-클래스 롱휠베이스 모델보다 18cm 긴 휠베이스로 한층 더 넉넉한 공간을 자랑하며 무릎 공간도 최대 12cm 더 증가했다.

V형 8기통 가솔린 엔진(M176)을 탑재해 최고출력 503마력, 최대토크 71.4kg.m을 발휘하는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어떠한 도로 환경에서도 쾌적한 승차감을 자랑한다. 특히 주행 모드를 변경할 수 있는 다이내믹 셀렉트(DYNAMIC SELECT)에 ‘마이바흐(MAYBACH)’ 전용 모드가 추가돼 뒷좌석 탑승자에게 특별한 편안함을 선사한다.

해당 모드는 전적으로 뒷좌석 승차감에 초점을 맞춘 모드로 주행 시 쇼퍼 드라이브를 위해 가속이 더욱 더 부드러워지는 특징을 보인다. 한층 부드러운 저단 변속 배치 및 2단 기어 출발 덕분에 차체 움직임이 최소화되고 동력 공급이 원활해지며 서스펜션의 편안함을 극대화해 훨씬 더 안락한 주행감을 느낄 수 있다는 게 회사의 설명.

뒷좌석 헤드레스트에는 쿠션과 함께 탑승자의 목, 어깨 히팅 기능이 내장돼 뒷좌석 탑승자에게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뒷좌석 탑승객을 위해 이그제큐티브 시트가 적용돼 등받이 각도는 최대 43.5도까지 조절 가능하며 최대 50도까지 각도 조절이 가능한 다리 받침대도 탑재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더 뉴 S-클래스 롱휠베이스 모델보다 18cm 긴 휠베이스로 한층 더 넉넉한 공간을 자랑하며 무릎 공간도 최대 12cm 더 증가했다. /사진=박찬규 기자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는 더 뉴 S-클래스 롱휠베이스 모델보다 18cm 긴 휠베이스로 한층 더 넉넉한 공간을 자랑하며 무릎 공간도 최대 12cm 더 증가했다. /사진=박찬규 기자

‘쇼퍼 패키지’도 기본 적용돼 앞좌석 동반석 시트를 최대 77mm 앞으로 움직여 뒷좌석 공간을 더욱 넓게 사용할 수 있으며 앞좌석 헤드레스트가 조절 가능해 뒷좌석 탑승자에게 더 넓은 시야를 제공한다. 전동식 뒷좌석 컴포트 도어가 장착돼 전기 모터가 도어를 제어함으로써 경사면에서도 무겁고 큰 뒷좌석 문을 쉽고 편리하게 여닫을 수 있다.


회전 궤적을 2m가량 줄여줘 도심 지역에서 쾌적한 승차감과 고속 주행 시 민첩함을 전달하는 리어 액슬 스티어링(rear-axle steering)도 적용돼 주행과 주차 시 편리한 주행을 돕는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회전 궤적을 2m가량 줄여줘 도심 지역에서 쾌적한 승차감과 고속 주행 시 민첩함을 전달하는 리어 액슬 스티어링(rear-axle steering)도 적용돼 주행과 주차 시 편리한 주행을 돕는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회전 궤적을 2m가량 줄여줘 도심 지역에서 쾌적한 승차감과고속 주행 시 민첩함을 전달하는 리어 액슬 스티어링(rear-axle steering)도 적용돼 주행과 주차 시 편리한 주행을 돕는다.

마크 레인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 & 마케팅 부문 총괄 부사장은 “최상의 럭셔리를 제공하는 선두주자로 지난 100년간 지속된 마이바흐만의 특별한 헤리티지를 이어받아 메르세데스-마이바흐는 최고의 장인정신을 확립하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를 소유한다는 것은 무한한 럭셔리의 세계에 발을 들이는 것으로 이는 소수만 가질 수 있는 성공을 증명하는 것과 같다”고 말했다.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의 국내 출시 가격은 2억6060만원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85하락 1.5314:50 08/05
  • 코스닥 : 1058.67상승 10.7414:50 08/05
  • 원달러 : 1142.80하락 0.814:50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4:50 08/05
  • 금 : 71.37하락 0.5114:50 08/05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 [머니S포토]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대선 각오 밝히는 김기현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 입장하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출범 1주년 맞이한 개보위, 윤종인 위원장 직원 소통의날 가져..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