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학폭 피해자"… 나상도, 데뷔 후 가해자 만나 OOO하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상도가 학교폭력 피해자였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돈 터치 미 방송캡처
나상도가 학교폭력 피해자였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돈 터치 미 방송캡처

트로트 가수 나상도가 데뷔 후 학교폭력 가해자를 마주친 일화를 전했다. 가수 나상도와 박군은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STORY '돈 터치 미'에 출연했다.

이날 학폭 사연을 듣던 나상도는 "내가 남자만 다니는 중학교를 나오고, 고등학교 때도 거의 남자 반만 있다 보니까 실제로 이런 경우를 봤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그리고 내가 당하기도 했다. 중학교 때 흔히 말하는 빵셔틀이었고, 이유 없이 맞아본 적도 있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안긴 나상도.

나상도는 "가수 데뷔 후 가해자와 마주쳤는데 나는 알고 있잖아. 지금도 그때 기억이 나는데 그 친구는 몰라. 너무 반갑게 나한테 인사를 하더라고. 그래서 완전 개무시했다"라고 털어놔 통쾌함을 안겼다.

그는 "걔들은 장난일 수도 있는데 나는 그때 당시 당하는 입장에서 겁나. 말을 하기가. 일이 커질까봐 못하는 것도 있는데 엄마가 속상해 할까 봐가 제일 컸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