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불법체류자 4명, 임산부 납치해 집단 성폭행… 3명 검거, 1명 도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키스탄 국적의 남성 일당이 임산부를 납치해 성폭행한 사건이 일어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파키스탄 국적의 남성 일당이 임산부를 납치해 성폭행한 사건이 일어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그리스에서 남성 4명이 임신한 여성을 납치하고 성폭행한 사건이 벌어졌다. 일당 중 3명은 경찰에 붙잡혔지만 1명은 체포하지 못한 상황이다.

영국 데일리메일의 지난 23일(현지시각) 보도에 따르면 파키스탄 국적으로 알려진 4명의 용의자들은 전날 그리스 아테네 중심부의 한 아파트에서 임신 3개월 차에 접어든 피해 여성을 납치해 성폭행했다.

가까스로 현장에서 벗어난 피해자는 즉시 경찰에 신고했다. 이들 중 3명은 체포됐지만 나머지 1명은 검거에 실패했다. 붙잡힌 3명은 각각 19세, 21세, 27세의 젊은 남성들이다.

용의자들은 피해자를 납치한 뒤 택시를 타고 범행 장소로 이동해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미검거 된 나머지 1명의 용의자가 당시 택시를 운전한 기사와 동일 인물인지는 파악되지 않았다.

그리스에서는 불법 체류자들의 범죄가 사회적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지난 2012년 파로스섬에서는 성폭행을 당한 10대 여아가 의식을 잃은 채 발견돼 사회적 파문이 일었다. 이후 체포된 용의자는 아흐메드 와카스라는 이름의 파키스탄 출신 불법 체류자로 밝혀졌다. 지난달에는 34세 파키스탄 남성이 미성년 소녀들과 22세 여성을 성폭행하려다 체포되기도 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09.54하락 24.112:50 09/28
  • 코스닥 : 1018.60하락 16.2212:50 09/28
  • 원달러 : 1182.00상승 5.212:50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2:50 09/28
  • 금 : 76.17상승 1.412:50 09/28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국회의장 회동 앞서 인사 나누는 與 윤호중
  • [머니S포토] 경장포럼 발족, 귀엣말 나누는 김동연·이재열
  • [머니S포토] 與 잠룡 이낙연 "손실보상·피해지원위해 약 20조 재정투자 필요"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