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귀재' 버핏 "이제 약속의 절반"… 4조원 이상 기부 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지난 23일(현지시각) 수조원대 금액을 기부했다. /사진=로이터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지난 23일(현지시각) 수조원대 금액을 기부했다. /사진=로이터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지난 23일(이하 현지시각) 수조원대 금액을 기부했다.

CNBC에 따르면 이날 버핏은 41억달러(약 4조6500억원) 규모 버크셔해서웨이 주식을 5개 자선재단에 기부했다고 성명을 발표했다. 버핏은 "2006년 나는 내 순자산의 99%를 차지하고 있는 버크셔해서웨이 주식 전부를 자선 사업에 분배하겠다고 약속했다"며 "오늘의 41억달러 기부로 이제 절반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투자의 귀재 버핏은 올해 90세다. 그는 지난 2006년 자신이 가진 버크셔해세웨이 주식 전량을 기부하겠다고 공식 발표한 바 있다. 버핏은 최근 이혼을 선언한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 부부의 자선재단인 빌앤드멀린다 재단, 수전 톰프슨 버핏 재단, 셔우드 재단, 하워드 G.버핏 재단, 노보 재단 등 5개 재단에 매년 주식을 기부해왔다. 그의 버크셔해서웨이 주식 보유 규모는 47만4998주에서 23만8624주로 감소했다. 

아울러 빌앤드멀린다 재단의 신탁관리인도 사임했다. 그는 "내 목표는 빌앤드멀린다 재단의 목표와 100% 일치하며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물리적 참여는 전혀 필요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