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중이던 해경 의경…이별 통보 여친 폭행해 입건

폭행한 뒤 차에 감금해 달아나…행인 신고로 현행범 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김진 기자 = 휴가 중이던 해양경찰서 소속 의무경찰이 이별을 통보한 여자친구를 폭행하고 차량에 감금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4일 경찰에 따르면 20대 남성 A씨는 지난 22일 오후 서울 양천구의 한 주택가에서 여자친구 B씨를 폭행한 뒤 자신의 차량에 태워 감금하고 달아났다.

B씨는 차에서 뛰어내려 주변에 도움을 청했고, A씨는 행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B씨는 경미한 부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검찰에 의해 반려됐다. 경찰 관계자는 "불구속 상태에서 수사할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64.86하락 11.2713:22 08/06
  • 코스닥 : 1057.28하락 2.2613:22 08/06
  • 원달러 : 1142.30하락 1.413:22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3:22 08/06
  • 금 : 68.80하락 2.5713:22 08/0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회의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